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년들이 뽑은 광진구 청년정책 1위는?’
광진구, 2일 화양동주민센터에서 김경호 구청장과 청년간의 소통시간 마련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4/07/04 [06:52]

광진구가 민선82주년을 맞아 2일 저녁 19시에 화양동주민센터에서 청년들과 소통의 시간 '청년들이 광진구에 바란다' 시간을 가졌다.

 

▲ 김경호 구청장은 2일 화양동주민센터에서 청년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 디지털광진



구에 따르면, 20246월 기준, 19~39세의 광진구 청년인구는 115,919명으로 전체 구민의 34.7퍼센트를 차지한다. 3명 중 1명이 청년인 것이다. 특히, 화양동은 청년비율이 65.8퍼센트로 다른 동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아 화양동 주민센터에 만남의 장을 마련했다. 청년들에게 필요한 것과 불편한 점을 들어보고 구정에 적극 반영할 수 있는 수요자 중심의 행정을 실현하기 위해서다.

 

구는 현장소통에 앞서, 청년을 대상으로 지난 527일부터 610일까지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청년정책에 대한 평가와 잘된 정책들을 선정했다.

 

▲ 설문조사 결과를 설명하는 김경호 구청장  © 디지털광진



광진구 청년정책에 대해서 참여자의 81퍼센트가 잘하고 있다라고 평가했으며, ‘청년 지원에 노력하고 있어서’, ‘실생활에 도움이 되어서가 주된 이유였다. 가장 잘된 청년정책으로 1위 어학자격 시험 응시료 지원 2위 청년 월세 한시 특별지원 3위 역세권 청년주택으로 나타났다. 취업과 주거에 어려움이 있는 청년들의 현실이 고스란히 드러난 결과라고 구는 설명했다.

 

현장소통은 김경호 구청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설문조사 결과 공유, 질의응답, 자유 대화 및 참여 소감 순서로 이어졌다. 구청장이 시행한 정책 중 가장 보람 있었던 정책이 무엇인지, 청년의 정치입문방법 등 주제를 가리지 않고 질의응답이 진행됐다. 청년정책의 필요성, 정책 제안 등 청년에게 도움이 되는 제도와 정책에 대한 심도있는 이야기가 오갔다.

 

▲ 청년들과 대화하는 김경호 구청장  © 디지털광진



김경호 광진구청장은 청년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는 뜻깊은 시간이었다. 오늘 여러분이 주신 소중한 의견에 감사드리며, 실질적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청년정책 발굴에 고민하겠다. 광진구에 많은 관심과 애정 바란다.” 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7/04 [06:52]   ⓒ 디지털광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