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구, 58억원 규모 2024년 1차 추경 편성
도로열선, 악취저감장치, 가정하수관 정비, 민생경제 활성화 등 추진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4/05/28 [06:48]

광진구가 58억원 규모의 금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하고 광진구의회에 제출했다.

 

▲ 광진구는 58억원 규모의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의회에 제출했다. 사진은 의회에서 발언하는 김경호 구청장  © 디지털광진



이번 추경예산안은 기정 예산(8,130억원) 대비 0.71% 증가한 8,188억원 규모다. 이를 통해 구민 행복체감’, ‘민생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실효성 높은 정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구민 행복체감 사업에 17억원을 편성했다. 도로열선 설치 8.5억원 정화조 악취저감장치 설치 3.5억원 도로구역 내 개인 배수시설 정비 2.7억원 등 구민 일상에 필요한 사업을 반영했다.

 

또한, 민생경제 활성화를 위해 12억원을 편성했다. 전통시장 지원사업 4.3억원 광진형 공공배달앱 발행 규모 확대 3.5억원 공공근로사업 운영 확대 2.6억원 청년 행정인턴 지원사업 1.3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약자와의 동행에도 노력을 기울인다. 장수경로당 이전과 노후 경로당 시설 보수에 2.5억원을 반영했다. 노인 일자리를 확대해 삶의 질을 높이고, 교통약자를 위한 무료셔틀 전기버스를 지원한다.

 

이 밖에도, 구민 생활 활력 제고를 위한 여러 시책사업을 추진한다. 광장동 체육시설 부지 쉼터 환경 조성 2.9억원, 광진구 생활문화예술축제 2.1억원, 아차산 야외 책마당 조성 1억원을 포함했다. 아울러, 광나루역 지구단위계획 재정비 용역 1.5억원을 투입해 도시개발을 견인한다.

 

김경호 광진구청장은 올해 첫 추경은 일상생활 속 행복을 체감할 수 있는 맞춤형 정책을 발굴한 결과라며, “많은 구민이 보다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더욱 발전된 행복광진의 모습을 실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금년도 1차 추가경정예산안은 28일부터 열리는 제269회 광진구의회 정례회 심의를 거쳐 610일 최종 확정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5/28 [06:48]   ⓒ 디지털광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