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 최초 어린이, 청소년 마을버스 무상 시행
광진구, 연간 어린이 8만원, 청소년 16만원 한도 내에서 마일리지 지급 방식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1/05/05 [19:13]

광진구가 서울시 최초로 만 6~18세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마을버스 교통비를 지원한다.

 

구는 대중교통 사각지대에 있는 마을버스 이용 어린이·청소년에게 교통비 부담을 완화하고 마을버스 이용 편의를 증진하고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 광진구 마을버스 무상 교통카드  © 디지털광진

아울러 구는 이번 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마을버스 운수업체들의 재정난을 완화하고, 대중교통 이용률을 높여 탄소 배출량을 낮추는 등 쾌적한 도시환경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원대상은 주민등록상 광진구에 거주지를 두고 있는 만 6~18세 어린이와 청소년이며, 구에서 교통비 명목으로 지원금 등을 수령하고 있는 구민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대상자는 기존에 사용하고 있던 어린이·청소년 선불 티머니 카드 또는 5월 중 동주민센터에서 배부할 예정인 무상교통 카드를 사용하면 된다. 이 외에도 모바일 티머니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받아 이용하면 지원받을 수 있다. , 티머니 홈페이지(https://pay.tmoney.co.kr/index.dev)에서 회원가입과 카드등록을 해야 한다.

 

금액은 어린이의 경우 연간 8만 원, 청소년은 연간 16만 원 한도로 지원되며, 올해 51일부터 사용한 교통카드 실적에 대해 지원한다.

 

지급 방법은 9월에 홈페이지가 구축된 이후, 해당 카드정보를 등록하면 사용한 교통카드 비용을 분기별로 정산하여 티머니 T마일리지로 사후 지급된다.

 

특히, 이번 마을버스 교통비 지원은 단일 통행뿐만 아니라 타 시내버스나 지하철 환승 후 발생하는 마을버스 이용 금액에 대해서도 지원한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코로나19 정국 속에서 다들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교통 사각지대에 있는 마을버스 이용 구민들에게 교통비 하나라도 부담을 덜어 드리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서울시 최초로 마을버스 교통비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더불어 이 사업을 통해 대중교통 이용률을 높여 재정난을 겪고 있는 마을버스 업체에게도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5/05 [19:13]   ⓒ 디지털광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