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구, 서울시 최초로 080 간편 콜 통신비 지원
간편 전화 체크인 서비스 관내 출입명부 의무화 업소 9,200곳에 도입.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1/04/30 [17:31]

 

광진구는 최근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실효성있는 방역대책을 위해 서울시 최초로 ‘080 간편전화 체크인 서비스통신비를 지원한다.

 

▲ 광진구청 직원이 다중이용시설 사업주에서 간편 콜서비스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그동안 출입자 방문 관리로 사용했던 QR코드 입력방식은 IT기기에 익숙하지 않은 어르신들에게 불편함이 있고, 수기명부는 허위정보 기록, 개인정보 유출 등 문제점이 있었다.

 

이에 구는 관내 출입명부 의무화 업소 9,200여 개소를 대상으로 ‘080 간편전화 체크인 서비스를 도입하고자 통신비를 지원한다.

 

080 간편전화 체크인 서비스는 본인의 핸드폰을 사용하여 각 업소마다 부여된 번호로 전화하면 자동으로 전화번호와 출입시간이 기록되는 방식이다.

 

구는 지난 4월부터 목욕장 업소를 대상으로 시범 운영에 들어갔으며, 시스템 구축 후, 오는 5월부터 대상을 확대해 10월까지 6개월간 지원한다. 추후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연장 지원을 검토할 계획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최근 광진구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살펴보면 가족 간 감염이 40%에 육박하고, 집단감염, 사적모임이 그 뒤를 잇는다라며 출입자 기록은 집단감염 발생 시, 신속 대응으로 지역 및 가족 간 N차 감염을 예방할 수 있는 중요한 역할을 하기에 우리구 자영업자 분들이 쉽게 출입명부를 관리할 수 있도록 간편 콜 서비스 통신비를 지원하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4/30 [17:31]   ⓒ 디지털광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