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예술인 대상 긴급재난지원금 100만원 지원
예술활동증명서 소지한 기준 중위소득 120% 이하 예술인 대상. 13일까지 신청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1/03/30 [09:41]

광진구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예술인을 위해 1인당 100만 원의 긴급 재난지원금을 지원한다.

 

▲ 지난해 10월, 코로나19로 지친 구민들을 위해 마련한 드라이브 인 콘서트  © 디지털광진



 

이번 재난지원금은 전시·공연 취소 등으로 예술 활동이 중단된 예술인들이 안정적인 창작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원대상은 광진구에 거주하며 공고일 기준 활동기간이 유효한 예술활동증명서를소지하고 있는 문화·예술인으로, 가구원 소득이 기준중위소득의 120% 이하여야 한다.

 

지원요건을 갖춘 예술인에게는 재난지원금 100만 원이 일괄 지급되며, 기초생활수급자 및 생계급여 수급자, 2020년 예술인복지재단 창작준비금 수혜자는 지원에서 제외된다.

 

접수기간은 331일부터 413일까지로, 신청서 및 개인정보 수집·이용 등 동의서, 예술활동증명서, 주민등록등본 등 관련 서류를 갖춰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제출서류 서식은 구청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며, 원로 예술인 또는 부득이한 사유로 온라인 제출이 어려운 경우에는 구청 안전관리동 내 마련된 접수처로 방문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청 홈페이지 내 공고문을 참고하거나 문화체육과(전화 450-7572~5)로 문의하면 된다. 재난지원금은 서류 심사를 거쳐 오는 5월 중 신청자가 제출한 본인명의 계좌로 지급될 예정이다.

 

김선갑 구청장은 이번 재난지원금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유례없는 위기를 맞은 문화·예술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라며 하루속히 이 위기를 극복해 지역 예술인들이 문화 활동이 재개하고 구민들은 답답한 일상을 벗어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3/30 [09:41]   ⓒ 디지털광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