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2일 대설주의보에 제설작업 나선 구청 공무원들
김선갑 구청장 등 공무원들 화양동 등 교통혼잡 예상구간 제설작업
 
디지털광진
 

광진구는 12일 서울지역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됨에 따라 전 직원 비상근무를 발령하고 제설작업을 벌였다.

 

▲ 건대입구역 인근에서 제설작업을 하고 있는 김선갑 구청장     © 디지털광진

 

 

구는 구민들이 퇴근하는데 지장이 없도록 자양로, 뚝섬로 등 광진구 내 주요간선도로와 이면도로 및 경사진 골목길 등 취약지점을 중심으로 부서별로 제설책임노선을 나눠 제설 작업을 실시했다. 또한, 급경사지, 고갯길, 응달지 등 취약지역에는 제설제를 미리 살포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도 유동인구가 많은 건대입구역 일대 등을 찾아 도로 제설 현황을 점검하고, 제설작업에 동참했다.

 

김 구청장은 예보에 따르면 강한 눈이 내리는 시간대가 퇴근 시간대와 맞물릴 것으로 보여 주민 불편과 교통혼잡을 최소화하고자 즉시 제설작업에 들어갔다. 구민 여러분도 퇴근 시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주시고, 눈이 쌓여 도로가 미끄러우니 운전자와 보행자 모두 각별히 통행에 주의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구는 동주민센터와 지하철역 출입구 등 지역 곳곳에 제설함 93개와 염화칼슘보관함 200, 주민자율 제설도구함 95개를 설치하고 내 집 내 점포 앞 눈치우기캠페인을 실시하는 등 자발적인 주민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

 

▲ 제설작업을 하고 있는 김선갑 구청장과 구청 공무원들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1/01/13 [09:55]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