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로나로 지친 마음 예술로 극복해요.
광진문화재단, 21일~27일 동네한바퀴, 28일 ‘드라이브 인 콘서트’
 
디지털광진
 

()광진문화재단(대표 김경남)이 코로나19로 지친 구민들을 위해 1021일부터 28일까지 <광진구민 힐링 프로젝트>를 선보인다.

 

▲ 동네한바퀴와 드라이브 인 콘서트 포스터     © 디지털광진

 

 

<광진구민 힐링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문화 활동을 즐기기 어려운 구민들을 위한 공연 프로그램으로 광진구 예술가와 함께 주민을 찾아가는 <동네 한 바퀴>와 자동차 안에서 즐기는 <드라이브 인 콘서트>로 구성되어 있다.

 

<동네 한 바퀴>는 구민들이 집 혹은 동네 인근 공원에서 안전하게 공연을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1021()부터 27()까지 5일 동안 진행된다. 특히 지난 4월 광진구 지역 예술가를 대상으로 모집된 광진구 굿 아티스트’ 11팀과 함께 관내 15개의 동을 직접 찾아갈 예정이라 더욱 의미가 깊다. 젬스(통기타) 위아더보이스(팝페라) 뮤랑극단(뮤지컬) 등의 출연진과 광장동 온달공원 자양1동 자마장공원 등 공연 장소는 공연 당일 오전 10시 광진문화재단 인스타그램(@naruartcente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온 가족이 함께 차 안에서 즐길 수 있는 <드라이브 인 콘서트>1028일 저녁 730분 어린이회관 야외 주차장에서 진행된다. 이번 공연에는 MBN ‘보이스트롯에 출연해 트로트 신예에 도전하고 있는 가수 채연을 비롯해 록발라드 레전드 가수 김성면(K2)’, 대한민국이 사랑하는 성악가 바리톤 김동규및 재즈보컬리스트 고아라가 함께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드라이브 인 콘서트>는 사전 예약자에 한하여 입장 가능하며, 예약은 광진문화재단 전화(02-2049-4700)를 통해 가능하다.

 

이번 <광진구민 힐링 프로젝트>는 전 연령층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모든 프로그램은 사회적 거리두기, 문진표 작성, 열 체크 등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된다.

 

김경남 광진문화재단 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몸과 마음이 지쳐가는 요즘, 광진문화재단이 준비한 <광진구민 힐링 프로젝트>가 구민분들에게 큰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다, “이번 공연을 계기로 침체된 문화예술계에도 활력이 다시 불어오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10/19 [18:18]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