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경찰서, 음주운전 단속 강화한다.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 완화에 따른 음주운전 증가 우려. 11월 15일까지 단속강화
 
디지털광진
 

서울광진경찰서(서장 총경 임병숙)에서는 지난 914일부터 1115일까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정부지침 변경으로 음주운전이 증가할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음주운전 단속을 강화하고 있다.

 

▲ 광진경찰서의 음주단속 모습     © 디지털광진

 

 

광진경찰서는 코로나19 위기대응 단계가 완화될수록 음주운전은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에 맞춰 비접촉 음주감지기를 활용한 음주단속에 나서게 되었다고 밝혔다.

 

최근 휴일 낮 시간대 음주운전 교통사고로 6세 어린이가 사망한 사건을 계기로 주말 및 휴일 낮 시간대 불시 음주단속을 추진하는 한편, 야간·심야시간대 비접촉 일제단속을 강화하고 사고가 많이 일어나는 시간대, 사고다발 장소에서 음주단속을 지속해나갈 예정이다.

 


 
기사입력: 2020/09/21 [18:19]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