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역예술가 릴레이 전시 ‘나루의 발견’
광진문화재단, 8월 1일부터 청년/신진작가 릴레이 전시
 
디지털광진
 

()광진문화재단(대표 김경남)에서는 81일부터 92일까지 나루아트센터 전시실에서 청년·신진작가 릴레이 전시 <나루의 발견>을 개최한다.

 

<나루의 발견>2020년 광진문화재단에서 신규로 추진한 시각 예술 분야 공모 프로그램으로 광진구 청년·신진 예술가를 대상으로 4월 한 달간 전시 공모를 진행했으며, 하울과 미오의 그림여행 작가 판타지 보물찾기 전시가 선정되어 릴레이로 전시를 선보일 예정이다.

 

릴레이 전시의 시작을 알리는 <하울과 미오의 그림여행>은 광진구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이경희, 최현주 부부 작가의 전시로 81일부터 10일까지 진행된다. 전시는 파리 미술관 기행을 다룬 그림만 보고 온 여행과 태국 치앙마이 여행 드로잉 작품을 다룬 그림만 그리고 온 여행두 가지 테마로 구성되어 있으며, 그래픽 노블 스케치부터 수채화까지 다양한 작품을 원화로 감상할 수 있다.

 

두 번째로 이어지는 <작가 판타지> 전시는 관내 대학교 출신의 류재라, 서민지, 윤예린, 이재은 작가의 그룹전이다. ‘작가로 살아갈 수 있을까?’라는 물음에서 오는 불안감과 막연함, 그리고 판타지를 각자의 기법과 작품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학교라는 울타리를 벗어난 청년이자 예술계 진입을 앞둔 청년 작가의 고민이 담긴 이번 전시는 812일부터 22일까지 진행된다.

 

<나루의 발견>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전시는 이희원 작가의 <보물찾기>이다. 광진구 곳곳의 흥미로운 장소와 소재를 다룬 전시로 광진구 행정동으로 공간을 구성해 관람객에게 광진구를 산책하는 것 같은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25년간 광진구에 살며 느낀 광진구의 일상을 작가의 시선으로 재해석한 <보물찾기> 전시는 824일부터 92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이번 <나루의 발견>은 무료 전시로 전 연령층 누구나 관람할 수 있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람객 모두 발열 체크, 손 소독, 문진표 작성 및 마스크 착용 후 입장 가능하다. 또한 이번 전시는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예약은 광진문화재단 공식 홈페이지(www.naruart.or.kr) 및 전화(02-2049-4700)를 통해 가능하다.

 

김경남 광진문화재단 사장은 코로나19로 예술가들의 활동이 위축된 시기에 지역 청년 작가들과 좋은 전시를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이번 전시를 통해 광진구 시각 예술 분야가 활성화되고, 관내 청년/신진 작가들이 한층 더 성장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 '나루의 발견'전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0/07/31 [17:18]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