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시실에서 펼쳐지는 클래식의 향연
광진문화재단,‘클래식 샹들리에 in나루’개최
 
디지털광진
 

()광진문화재단(대표 김경남)에서는 7월부터 11월까지 나루아트센터 전시실에서 <클래식 샹들리에 in 나루>를 개최한다.

 

<클래식 샹들리에 in 나루>는 무대와 객석의 경계가 없는 전시실에서 연주자와 관객이 하나가 되는 형식의 음악회로 7월부터 11월까지 매달 1회씩 다른 주제로 진행되는 공연이다. 색소포니스트 브랜든 최부터 바이올리니스트 김덕우 비올리스트 김상진바이올리니스트 성경주 피아니스트 유영욱까지 유명 연주자와의 협연은 물론 줄리어드 음악대학 출신의 비올리스트 이신규가 전 회차 해설을 맡아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클래식을 쉬운 언어로 풀어낼 예정이다.

 

<클래식 샹들리에 in 나루>는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2020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의 일환으로 광진문화재단은 클래시칸 앙상블과 함께 관객 소통형 시리즈 공연을 11월까지 총 5회에 걸쳐 선보인다.

 

이번 <클래식 샹들리에 in 나루>는 전석 2만 원으로 만 36개월 이상 관람할 수 있으며, 정부의 생활 속 거리두기 세부지침에 따라 거리두기 객석제(띄어 앉기)로 진행된다. 관람객 모두 발열 체크, 손 소독, 문진표 작성 및 마스크 착용 후 입장할 수 있으며, 예매는 광진문화재단 방문 또는 전화(02-2049-4700), 인터파크를 통해 가능하다.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광진문화재단 공식 홈페이지(www.naruart.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경남 광진문화재단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몸과 마음이 위축된 시기, 관객과 연주자 모두가 편하게 즐길 수 있는 관객소통형 공연을 마련했다. 온 가족이 편히 즐길 수 있길 바라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의 문화예술 향유 확대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7/29 [18:31]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