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부, 대원, 영훈 국제중 지정취소에 동의
서울시교육청의 국제분야 특성화중 운영성과평가에 따라 지정취소 동의
 
디지털광진
 

교육부(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20일 서울시교육청의 국제 분야 특성화중학교*(이하 국제중) 운영성과평가에 따라, 지정취소 동의신청 결과를 발표했다.

 

교육부는 국제중 지정취소 동의권 행사에 앞서 717일 오전 10시에 특수목적고등학교 등 지정위원회를 개최하고, 관련 법령에 따라국제중 지정취소 절차 및 평가지표 내용의 적법성, 평가의 적정성 등을 심의하였다.

 

국제중 지정취소 동의 신청에 대하여 특수목적고등학교 등 지정위원회의 자문 결과를 참고한 교육부 검토 결과 서울시교육청이 초중등교육법에 따라 운영성과평가를 실시하고 대원국제중과 영훈국제중 2개교가 평가기준점 70점에 미달함에 따라 교육부에 지정취소 동의를 신청한 것과 관련해 적법하다고 판단했다.

 

교육부는 평가절차가 적법하게 진행되었고 대부분의 지표가 2015년 평가지표와 유사하여 학교측에서 충분히 예측 가능했다. 평가기준 설정 권한은 시도교육감에 있고 평가과정에서 위법성과 부당성이 발견되지 않았으며 해당 학교들이 국제중 설립취지에 맞는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활동이 전반적으로 미흡하다고 평가한 것은 적정하다고 판단했다.

 

이에 교육부는 서울시교육청의 국제중 운영성과평가 절차 및 내용이 적법하고, 평가가 적정하게 이루어졌다고 판단해 대원·영훈 국제중, 2개교의 특성화중 지정취소에 동의하기로 결정했다.국제중에서 일반중으로 전환하더라도, 초중등교육법 시행령 제76조 제8항에 따라 지정 취소 당시 재학 중인 학생에 대해서는 해당 학교를 졸업할 때까지 당초 계획된 교육과정 등이 그대로 보장된다.

 


 
기사입력: 2020/07/20 [16:28]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