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구, 복지관 경로식당에 투명가림막 설치
6월 1일부터 운영재개. 이용자 발열체크 및 손소독 실시하기로.
 
디지털광진
 

광진구에서는 잠정 중단되었던 복지관 내 경로식당 운영이 6월 1일부터 재개됨에 따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투명 가림막’을 설치했다.

 

▲ 광진노인종합복지관 구내식당의 투명가림막     © 디지털광진

 

 

광진노인종합복지관과 자양종합사회복지관 2곳에서 65세 이상 저소득 어르신 총 215명을 대상으로 주 6회 무료급식을 운영하고 있는 광진구는 지난 2월 1일부터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운영을 중단하고 주2회 6일 분량의 대체식과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지급해왔다.

 

구는 경로식당 운영중단이 장기화됨에 따라 대상 어르신의 영양섭취 불균형이 우려되고 있어 경로식당 운영을 재개하기로 결정하고, 코로나19 지역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강화유리 가림막을 설치했다.

 

또한 30분씩 나눠 시간대별 이용자를 지정하고 입장 시 발열체크와 손 소독을 실시한다. 구는 앞으로도 감염 예방을 위해 주기적으로 식당 방역 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20/05/27 [16:53]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