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경찰서,「비접촉식 감지기」로 음주단속
신종 코로나19로 선별적 음주단속 해오다 비접촉 음주단속 실시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0/05/21 [17:47]

서울광진경찰서(서장 총경 임병숙)에서는 5월 19일부터 비접촉 음주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 광진경찰서 교통경찰관이 비접촉음주감지기(위쪽)을 이용해 음주단속을 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광진경찰서는 그 동안 신종 코로나-19로 인해 음주 의심 차량에 대해서만 S자형으로 고깔을 배열하여 선별적 음주단속을 진행해 왔는데 코로나-19 생활방역 전환 등으로 음주운전 증가가 우려됨에 따라 비접촉 음주단속을 실시하게 되었다.

 

‘비접촉 음주감지기’는 운전자가 숨을 불지 않아도 차량 내 알코올 농도를 감지해주는 비접촉식 감지기로 경찰관이 차량 내부로 손을 넣거나 가까이 접촉하지 않아 코로나바이러스의 감염 위험성을 줄일 수 있다

 

광진경찰서는 알코올 농도를 감지해주는 비접촉 감지기 도입으로 일시 중단됐던 검문식 음주단속을 재개함으로써 음주교통사고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5/21 [17:47]   ⓒ 디지털광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