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어버이날 맞아 어르신댁 방문한 김선갑 구청장
코로나19로 어버이날 행사 모두 취소, 어르신댁 방문해 선물전달
 
디지털광진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어버이 날’을 앞두고 6일 지역 독거어르신 가구를 방문했다.

 

▲ 6일 김선갑 구청장이 어르신댁을 찾아 마스크를 전달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코로나19로 인해 매년 열리던 ‘어버이 날’ 관련 경로 행사가 모두 취소됨에 따라 직접 어려움을 살펴보고 어르신에 대한 감사와 공경하는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서다.

 

이날 김선갑 구청장은 중곡4동과 구의3동 독거어르신 3가구를 찾아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며 어르신들과 대화를 나눴다. 이와 함께 만 65세 이상 거동이 불편한 저소득 어르신을 대상으로 제공하는 도시락을 직접 배달하고 코로나19 종식 시까지 촘촘한 예방을 실현하기 위해 덴탈마스크 10매도 전달했다.

 

마스크는 ‘어버이 날’을 기념해 지역 내 만 65세 이상 어르신 50,244명에게 감사 서한문과 함께 우편으로 발송되었다.

 

또한 ‘2020 맞춤형 구민안전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마련된 LED 스마트 안전지팡이도 전달했다. 구는 지난 3년간 관내 교통사고 발생건수를 조사한 결과 65세 이상 교통사고 사망자 10명 중 6명은 보행 중 사고가 발생함에 따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시야 확보가 가능한 ‘LED 스마트 안전지팡이’를 지원하기로 했다.

 

‘LED 스마트 안전지팡이’는 2시간 충전 후 8시간 사용할 수 있으며 미끄럼방지 고무팁이 있고 7단계로 높이 조정이 가능하다. 구는 우선 70세 이상 안전취약계층 어르신 등 307명을 대상으로 시범 추진하고 만족도 조사 후 확대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가정의 달을 맞아 열릴 예정이었던 경로잔치 등 각종 행사와 일정들이 구민의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판단 하에 전면 취소 혹은 연기했다”라며 “하지만 ‘어버이 날’을 혼자 보내실 어르신들을 생각하니 마음이 편치 않아 직접 찾아뵈어 안전물품과 함께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5/07 [18:29]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