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민안심마스크 제작공급사업 추진한다.
광진구 등 동북권 9개 자치구, 패션봉제산업발전협의회와 함께
 
디지털광진
 

광진구가 17일 서울시청 브리핑룸에서 동북권 9개 자치구 패션봉제산업발전협의회와 함께 국민안심마스크 보급 기자설명회를 개최했다.

 

▲ 17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열린 ‘국민안심마스크 보급 기자설명회’모습. 사진 맨 왼쪽이 김선갑 광진구청장     © 디지털광진

 

 

이 날 기자설명회에는 김선갑 광진구청장을 비롯해 류경기 동북권협의회장, 김영종 구청장협의회장 등 동북권 9개 자치구 패션·봉제산업 발전협의회 9개 구청장 및 조합대표가 참여해 국민안심마스크보급을 추진하게 된 배경에 대해 설명하고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국민안심마스크보급은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질병관리본부의 마스크 사용 권고사항 개정에 포함된 보건용 마스크가 없는 상황에서는 면마스크(정전기필터 교체포함)를 사용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는 지침에 따라 부족한 마스크 수급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추진하게 됐다.

 

광진구는 이에 앞서 지난 313일 중랑구청 기획상황실에서 열린 서울시 동북권 자치구 패션·봉제 산업 발전협의회 총회에 참여하여 국민안심마스크제작 및 공급에 뜻을 같이 했다.

 

광진구의 봉제업체는 지역 내 제조업 중 55%를 차지하는 주요 산업으로 안심마스크를 대량으로 생산할 수 있는 조건을 갖추고 있다. 또한 이번 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봉제업체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선갑 구청장은 지금 시점에 국민안심마스크 제작·배부는 시기적절하다무엇보다 국민안심 마스크의 효능과 안정성 입증이 중요하고 국민안심 마스크를 생산하는 지역 봉제업체 선정에 있어 합리성과 형평성을 고려해야한다고 말했다.

 

이 날 서울 동북권 발전협의회 소속 9개 자치구청장은 총회 결과,‘지역 봉제조합’, ‘국민안심마스크 제작협의회와 힘을 합쳐 국민안심마스크의 효율적인 생산·공급 협력체계를 가동하기로 합의했다.

 

또한 각 자치구별 10만장 이상 구매 권장, 공무원 및 유관기관, 공급 희망자 우선 공급, 봉제업체 선금급 우선 지급, 향후 서울시 25개 자치구로 확대 등 5가지 합의사항을 이행하기로 의결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 국민안심마스크를 생산하여 마스크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들에게 희망자에 한하여 무상으로 마스크를 공급하겠다. 세탁을 통해 재활용이 가능한 면 마스크를 생산·배부함으로써 환경 친화적 마스크 공급이 가능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국민안심마스크는 MB필터를 정부가 통제함에 따라 그 대체제인 정전기필터(헤파 필터)를 사용하고자 한국 의류시험연구원에 의뢰한 결과 폼알데하이드, pH, 아릴아민 함량 등 안전요건 모두 합격하였으며, KF 80의 보건용 마스크보다 필터 성능 및 안정성이 입증됐다고 구는 밝혔다.

 

▲ 17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열린 ‘국민안심마스크 보급 기자설명회’에 참여한 김선갑 광진구청장(사진 왼쪽)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0/03/17 [18:07]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