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의회 민원 도시계획분야 가장 많아
지난해 시의회 접수처리 민원 467건 분석결과 도시계획 분야 18.86%
 
디지털광진
 

서울특별시의회(의장 신원철)는 지난 2019년 한 해 동안 서울특별시의회로 접수·처리된 민원을 소관 상임위, 발생 지역 등으로 분석하여, 그 결과를 향후 제도개선, 민원재발 방지 등에 활용하고 의정활동을 지원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민원의 내용을 상임위원회별로 살펴보면 총 467건 중 재개발, 재건축관련 도시계획관리위원회분야 민원이 87(18.6%)으로 가장 많았고, 그 다음으로 버스 및 지하철 등 대중교통관련 된 교통위원회’ 69(14.8%), ‘환경수자원위원회’ 49(10.5%) 등이 뒤를 이었다.

 

매년 접수된 민원은 평균적으로 도시계획, 교통, 교육관련 순으로 나타났으나, ’19년에는 공원분야를 담당하고 있는 환경수자원 분야가 상대적으로 민원이 많이 접수되었다. 그 이유는2020년 도시계획시설 일몰제 시행으로 인해 공원관련 민원이 새롭게 급증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민원처리 부서별 기준으로는 서울특별시의회에서 79건을 직접 처리하였으며 나머지 388건은 해당기관(서울시, 자치구 및 중앙정부 등)으로 이송하여 좀 더 세심히 처리될 수 있도록 관계 기관과의 적극적인 협업을 이끌어 냈으며, 또한 민원인과 담당 기관과의 가교 역할을 수행하여 시민과 소통하는 시의회상을 실현하였다고 시의회는 밝혔다.

 

특히, 서울특별시의회는 시민의 입장에서 시민들의 경험과 아이디어를 폭넓게 수렴하고 고충민원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적인 현장 활동을 집중적으로 추진하여 현장 조사와 민원 간담회 비중이 전년 대비 약 56% 증가(88137)하였다고 밝혔다.

 

아울러 민원발생 지역별(자치구 기준)로는 송파구73(15.6%)으로 1위를 차지했고, ‘동작구’ 34(7.3%), ‘중구’ 28(6.0%) 순으로 나타났다. 송파구는 다양한 주제로 행정서비스 요구 민원이 대폭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었으며, 광진구는 5건으로 상대적으로 민원이 적었다.

 

민원 처리결과 유형은 민원처리 부서에서 민원인에게 정확한 사실관계 설명 등으로 이해 설득한 경우가 179(38.3%)으로 가장 많으며 민원을 해결한 경우는 133(28.5%)으로 나타났다.

 

서울시의회 신원철 의장은 서울시의회 민원분석 자료는 의정활동에 있어 중요한 참고 자료로 활용될 것이다. 경자년 새해는 시민의 삶을 최우선으로 돌보는 한해가 되도록 시민의 진솔한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찾아가는’, ‘따뜻한시민 권익 보호로 가시적 성과가 도출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1/29 [18:11]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