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추미애 국회의원 법무부장관에 내정
(내용추가)청와대 “그 동안 보여준 개혁성으로 사법개혁 완수 기대”
 
디지털광진
 

광진()선거구 출신 5선 국회의원인 추미애 의원이 법무부장관으로 내정되었다.

 

▲ 법무부장관에 내정된 추미애 의원(디지털광진 자료사진)     ©디지털광진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오전 조국 장관 사퇴이후 52일째 공석인 법무부장관에 대한 인사를 단행해 추미애 의원을 장관으로 내정했다.

 

청와대 고민정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법무부 장관에 내정된 추미애 의원은 소외계층의 권익 보호를 위해 법조인이 되었고, 국민 중심의 판결이라는 철학을 지켜온 소신 강한 판사로 평가받았다. 정계 입문 후에는 헌정 사상 최초의 지역구 5선 여성 국회의원으로 활동하며 뛰어난 정치력을 발휘해 왔다.”고 밝혔다.

 

이어 고 대변인은 판사·국회의원으로서 쌓아온 법률적 전문성과 정치력, 그리고 그간 추미애 내정자가 보여준 강한 소신과 개혁성은 국민들이 희망하는 사법개혁을 완수하고, 공정과 정의의 법치국가 확립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사법개혁 적임자임을 강조했다

 

추미애 법무부장관 내정자는 이날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사법개혁과 검찰개혁은 이제 시대적요구가 되었다. 이와 더불어 우리 국민들께서는 인권과 민생 중심의 법무 행정을 간절히 원하고 있다. 아마도 문재인 대통령님의 제안은 이러한 시대적 요구와 국민적 열망을 함께 풀어가자는 제안으로 풀이된다. 소명 의식을 가지고 최선을 다해서 국민적 요구에 부응하도록 하겠다. 많이 응원해주시기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아울러 6일에는 광진구민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광진구 주민으로서 광진의 발전과 국가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늘 함께 하겠다.”며 구민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추미애 의원은 1982년 사법시험에 합격해 광주고법과 춘천, 인천, 전주지법 판사를 지낸 후 지난 1996년 당시 새정치국민회의 총재였던 김대중 전 대통령에 의해 발탁돼 제15대 국회의원선거 광진()선거구에 출마하면서 정치에 입문했다.

 

이후 추미애 의원은 광진()선거구에서만 16대와 18, 19, 20대 국회의원에 당선돼 여성으로서는 헌정사상 최초로 지역구 5선이라는 기록을 세웠으며, 2016년도에는 더불어민주당 당대표에 올라 제19대 대통령 선거를 승리로 이끌기도 했다.

 


 
기사입력: 2019/12/05 [13:20]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