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구, 결핵관리 종합계획 최우수구 선정
서울시 25개 자치구 대상 평가에서 최우수구로 선정돼 22일 기관표창
 
디지털광진
 

광진구가 22일 중구 프레지던트호텔에서 열린 2기 결핵관리 종합계획 평가에서 최우수구에 선정돼 기관표창을 수여받았다.

 

▲ 22일 중구 프레지던트호텔에서 열린 ‘제2기 결핵관리 종합계획 평가’에서 최우수구에 선정돼 기관표창을 수여받은 광진구 보건소 송은섭 보건의료과장(제일 오른쪽)     © 디지털광진

 

 

서울시 주관으로 진행된 이번 평가는 25개 자치구를 대상으로 제1(2013~2017년도) 결핵관리 종합계획의 추진성과와 제2(2018~2022년도) 결핵관리 종합계획의 전략적 세부 추진 내용, 지역 결핵 현황 및 기본전략 등을 평가했다.

 

광진구는 그간의 결핵관리 종합계획을 바탕으로 지역사회 결핵환자 조기발견 및 철저한 환자관리, 집단시설 잠복결핵 검진 관리 등을 통해 결핵 전파확산을 방지하여 결핵신고 신환자 수를 지난 201310만 명당 86.6명에서 201810만 명당 47.5명으로 약 45% 감소시켰다.

 

또 결핵신환자 치료성공률을 5년간 평균 98.3%까지 높이고 취약계층 결핵예방 관리를 위한이동검진 및 결핵예방 홍보·교육을 적극 실시하는 등 결핵으로부터 안전한 도시 환경을 조성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결핵으로 인해 해마다 많은 사망자가 발생하고 있으나 그 심각성이 널리 알려지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 구민들에게 결핵 관리의 중요성을 적극 알리고 결핵 관리에 만전을 기해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광진구를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 시상식 후 이희영 보건소장을 비롯한 광진구보건소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9/11/22 [18:52]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