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호선 지하화 사업과 지역균형발전은?
광진구, 6일 ‘광진구 재정 및 지하철 2호선 지상구간 지하화 사업 세미나’개최
 
디지털광진
 

광진구는 구의 재정발전 방향과 도시 균형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6일 건국대학교 새천년관 우곡국제회의장에서 광진구 재정 및 지하철 2호선 지상구간 지하화 사업 세미나를 개최했다.

 

▲ 6일 진행된 광진구 재정과 지하철 2호선 지상구간 지하화 사업 세미나 모습     © 디지털광진


 

한국지방재방공제회와 한국지방재정학회가 주최한 이번 세미나는 지역 주민의 숙원 사업인 지하철 2호선 지상구간 지하화 사업을 통한 지역균형 발전과 도시가치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연구원, 교수 등 각계 전문가와 구민 200여 명이 참여해 함께 고민하고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세미나에는 윤태섭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재정분석센터 소장과 정성봉 서울과학기술대학교 교수가 발표자로 참여했다. 윤 소장은 광진구의 일반현황, 세입·세출 예산구조 등 전반적인 재정분석을 통해 외부 지원 경비 관리, 내부 경비의 효율적 관리와 세외수입 체납액 감축 노력 등 개선 방향을 제시했다.

 

정성봉 서울과학기술대학교 교수는 도시철도 지하화 추진사례와 주요 이슈를 발표하고 지하화 사업의 합리적 추진을 위해서는 지하화 사업에 대한 표준화된 편익항목 발굴 및 적용, 도심재생과 연계한 지하화 추진 등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주제발표가 끝난 후에는 배인명 서울여대 교수, 김남주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윤혁렬 서울연구위원 등 각계 전문가 6명이 토론자로 참석해 주민들과 함께 발표주제에 대해 의견을 공유하며 광진구의 발전방향에 대해 이야기 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1995년 민선시대 출범 이래로 주민의 입장에서 주민을 위한 지방자치를 실현하기 위해 가장 필요한 요건 중의 하나가 바로 재정이지만 매년 어려워지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우리구는지하철 2호선 지상구간 지하화라는 오랜 숙원 사업을 가지고 있다. 지하철 2호선 지하화 사업은 사업성을 보는 것이 아니라 주민의 삶의 질 향상, 주거환경 개선 등 공익성이 연결된 문제라고 생각한다. 오늘 함께 해주신 교수님과 학회의 석학 여러분, 서울시, 지역 주민 모두 함께 고민한다면 해결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 세미나에서 김선갑 구청장이 발언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9/11/07 [18:57]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