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0일 뚝섬에서‘제12회 독도수호 마라톤대회’
오전 8시 30분 뚝섬한강공원 수변무대에서. 독도관련 다양한 이벤트
 
디지털광진
 

'122019 독도수호마라톤대회 사이버 영토수호 안전한 세상만들기(대회장 유준상)'1110일 아침 0830분 뚝섬한강공원 수변무대에서 개최된다.

 

▲ 제12회 독도수호마라톤대회가 오는 10일 뚝섬한강공원에서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10월 개최되었던 11회 대회 모습     © 디지털광진

 

 

올해로 12회째를 맞이하는 독도수호마라톤대회는 나라사랑과 국민건강을 모토로 하는 애국캠페인으로 독도에 대한 한국인의 사랑을 널리 알리고 국민건강증진을 통한 국력향상을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21세기경제사회연구원과 한국정보기술연구원, ()대한요트협회, ()대한롤러스포츠연맹이 공동주최한다.

 

특히, 2014년부터 사이버 영토 수호를 강조하면서 독도수호마라톤대회에 차세대 보안리더 양성 프로그램(BoB) 교육생 및 수료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관계자, 사이버 보안 리더와 화이트 해커 등이 대거 참가하여 사이버 세계 수호도 중요하다는 메시지도 전하고 있다.

 

독도수호마라톤대회는 독도 관련 이벤트를 다양하게 진행한다. 대회의 후원기관인 한민족독도사관에서는 평화의 섬 독도라는 주제로 대한제국칙령 제41호 반포 재현, 독도시화 전시, 독도 메시지쓰기, 독도 포토제닉 등 독도와 관련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소프라노 정수경 교수는 '! 대한의 땅, 나는 독도다'라는 대회 주제곡을 부른다.

 

대회에는 초·중학생들이 단체로 참가하여 대회의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비록 대회장소가 독도가 아닌 서울이지만 독도에 대한 지식을 몸소 체험할 수 있어 학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한다.

 

이번 대회는 하프코스, 10km, 5.4km, 3km 코스로 구성됐으며, 한강시민공원 뚝섬한강공원 수변무대를 출발하여 천호대교 방향으로 왕복하는 코스로 이뤄졌다. 특히 참가비가 무료인 3km가 마련되어 대회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고 주최측은 밝혔다.

 


 
기사입력: 2019/11/05 [12:22]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