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전에 최우선’, 추석종합대책 추진
광진구, 16일까지 총 8대분야 추석종합대책 추진
 
디지털광진
 

광진구가 민족 고유명절인 추석을 맞아 구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추석을 보낼 수 있도록 ‘2019 추석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 지난 6일 오전 추석을 앞두고 김선갑 광진구청장이 경로당을 방문해 시설을 점검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구는 96일부터 16일까지를 추석 종합대책 추진 기간으로 정하고 훈훈한 추석 보내기, 물가안정, 특별교통 , 풍수해, 안전·화재, 의료·보건, 구민생활 불편 해소, 공직기강 확립 등 총 8대 분야를 중점 추진하고 있다.

 

먼저 11일부터 16일까지는 추석 연휴 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종합상황실은 교통대책반, 풍수해대책반, 공원대책반, 생활대책반, 의료대책반 등 5개 대책반으로 총 656명의 근무자들을 편성해 연휴 중 발생하는 상황에 대비하고 구민 불편을 해소할 예정이다.

 

구는 안전 대책에 가장 중점을 두고 풍수해 대비 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실을 운영해 재난대응체계를 구축, 24시간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한다. 현장 기동반을 편성하여 주요 간선도로 순찰 및 하수시설물을 집중 관리하고, 빗물펌프장에도 24시간 근무조를 편성해 태풍과 호우 시 즉시 대비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안전·화재사고 예방을 위해 상황근무 체계를 유지하고 긴급사태 발생 즉시 비상연락망 가동 및 유관기관과 대응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주요 공사장과 다중이용시설, 복지시설, 영화관 등 공용시설물에 대해서는 점검을 미리 실시해 안전사고 예방에 힘쓴다.

 

아울러 비상진료대책상상황실을 운영해 지역 내 건국대학교병원·혜민병원과 협의하여 응급환자 발생 시 진료가 가능하도록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하며, 연휴 기간 진료 가능한 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을 지정해 구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안내할 예정이다.

 

이밖에 구민생활 불편 해소를 위해 청소상황반을 운영, 청소민원에 신속 대처하고 주요도로및 상습투기지역 관리를 위해 특별근무를 실시한다. 12일까지 연휴 전 쓰레기 사전 집중 수거기간을 운영하며, 연휴 이후에는 인력·장비를 총 동원해 적체된 쓰레기를 일괄 수거하고동별 마무리 대청소를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민족 고유 명절인 추석을 맞아 종합대책을 마련하여 연휴기간 동안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를 예방하고 구민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고자 한다라며 구민들이가족들과 함께 안전하고 편안한 추석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9/09 [17:48]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