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공회, 세종교육센터에 따듯한 추석 선물.
광진구상공회, 세종교육센터 학생들에게 쌀 200개 선물
 
디지털광진
 

다문화 이주여성과 어르신 등 270여명이 초, 중학과정을 배우고 있는 세종교육센터(이사장 정병용)에 추석을 앞두고 따뜻한 사랑의 선물이 전달됐다.

 

▲ 6일 세종교육센터에서 진행된 쌀 전달식에서 상공회 임원들과 세종교육센터 관계자, 학생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광진구상공회(회장 김석회)에서는 6일 세종교육센터를 찾아 4kg 200포를 선물했다. 이날 쌀 전달식에는 김석회 회장을 비롯한 상공회 임원들이 함께 했으며, 문종철 전 서울시의원도 참석했다.

 

김석회 회장은 전달식에서 정병용 이사장은 지역의 어르신으로서 존경하는 분이다. 마음으로 늘 세종한글학교를 지원해야 한다고 생각해오다 이번에 실천하게 되었다. 큰 보탬은 아니지만 마음으로 받아주시면 좋겠다. 앞으로 매년 추석선물은 상공회에서 책임지겠다.”며 지속적인 후원을 약속했다.

 

정병용 이사장은 이번 추석은 어찌 보내나 걱정했는데 상공회에서 큰 도움을 주셨다. 우리나라가 국민소득 3만불 시대를 맞이했지만 아직 어려운 분들이 많다. 따뜻한 밥한그릇 대접하는 마음으로 상공회에서 선물을 주신 것 같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세종교육센터는 현재 270명의 학생이 수업을 받고 있으며, 현재까지 1,700여명의 수료생과 580명의 졸업생을 배출한 바 있다.

 

▲ 쌀을 전달하는 김석회 회장     © 디지털광진

 

▲ 감사의 인사를 전하는 정병용 이사장     © 디지털광진

 

▲ 학생들에게 격려의 박수를 보내는 상공회 임원들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9/09/06 [20:59]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