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일 ‘김민찬 박사의 내 소리 만다라치유’ 출판기념회
오후 3시 30분 나루아트센터 소공연장에서 출판기념회 열려
 
디지털광진
 

광진문화재단 나루아트센터에서는 오는 20<김민찬 박사의 내 소리 만다라치유> 출판기념회가 열린다.

 

현재 월드마스터위원회 위원장인 김민찬 박사는 2004년을 시작으로 다양한 국제문화활동을 통해 문화와 예술로 하나 되는 세상이라는 비전과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그 과정 속에서 현대인들의 내면에는 문화와 예술로서 치유되지 않은 수많은 고민과 상처가 있음을 알게 되었다. 이를 계기로 사람들이 스스로를 치유하고 내면이 건강해지며, 심신의 안정을 찾을 수 있는 내 소리 심신치유법을 학문적으로 발표하게 되었다고 김민찬 박사는 밝혔다.

 

내 소리 만다라치유는 내 소리 심신치유법 중 하나로 내면에서 나오는 자신의 소리인 내 소리를 내면서 백지 위에 그림을 그려 나가는 그림명상 치유법이다. 내 소리 만다라는 특별히 그림을 배우지 않았어도 남녀노소 누구나 그릴 수 있으며, 세상에 단 한 점밖에 없는 자신만의 그림을 그리게 됨으로써, 자신의 내면에 변화를 경험하게 된다. 김민찬 박사는 그동안 많은 사람들의 생생한 변화와 경험을 보며, 더욱더 많은 이들에게 내 소리 만다라치유를 알리려 이 책을 내게 됐다.

 

이 책에서 사용된 만다라는 치유를 위한 그림이며, 외국에서는 이미 정신분석학자 칼 구스타브 융(Jung)에 의해 심리치유기법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고 한다. 주한외국대사와 외교관들도 김민찬 박사의 내 소리 만다라치유출판기념회에 높은 기대감을 가지며 참석 의사를 밝혔다고 출판기념회 주최측은 밝혔다.

 

나루아트센터 소공연장에서 열리는 이번 출판기념회에는 저자인 김민찬 박사가 직접 내 소리 만다라치유를 소개하는 저자와의 만남 시간도 가진다.

 

이와 함께, 나루아트센터 1층 전시실에는 820일부터 22일까지 내 소리 만다라작품 전시회가 개최된다. 이는 일반인들이 그린 치유의 그림이면서, 뛰어난 작품성과 예술성을 갖추고 있어 보는 이들로 하여금 놀라움을 자아내게 한다고 주최측은 밝혔다.

 

▲ '내소리 만다라 치유' 책 표지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9/08/08 [12:56]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