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구 교육소외 아동청소년의 심리정서 지원한다
광진교육복지센터, 시티문화재단 아동 청소년 심리정서 지원사업 공모선정
 
디지털광진
 

서울시성동광진교육지원청(교육장 김종화)에서 위탁 운영하는 광진교육복지센터(센터장 조용근)가 재단법인 시티문화재단(이사장 윤지연)에서 지원하는 아동청소년 심리정서지원사업 Art For Healing에 최종 선정되어 3년간 사업비를 지원받아 금년 하반기부터 광진구 내 아동청소년의 심리 및 정서적 회복을 위한 사업을 확대 지원한다.

 

▲ 광진교육복지센터 홈페이지 갈무리     © 디지털광진

 

 

광진교육복지센터에서는 오는 5일 사업지원금 전달식을 시작으로 아동청소년 심리정서 지원사업 Art For Healing을 진행하게 된다. 선천적 또는 환경적인 다양한 요인으로 심리 정서적 지원이 필요한 아동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예술 심리치료에 기반 한 프로그램에 대해 연간 2천만원 내외의 사업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서 광진교육복지센터가 지난 3년간 광진구 내 학교를 대상으로 추진해온 학생심리정서지원사업과 일맥상통하고 있다.

 

최근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는 심리 정서적 위기에 놓인 아동청소년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기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한정된 예산으로 불가피하게 사각지대가 발생하고 있는 안타까운 현실에 금번 공모사업의 선정을 통한 지원은 그야말로 단비 같은 소식이라고 할 수 있겠다.

 

지원을 받게 된 광진교육복지센터는 최근 교육현장에서 화두가 되고 있는 학교 부적응위기 학생들을 대상으로 예술심리치료 프로그램을 접목, 참여 학생들의 학교적응력 향상에 초점을 맞춰 스쿨씨의 힐링여행이라는 제목으로 사업을 기획하고 있으며 광진구 내 초등학교를 중심으로 참여자를 모집 중에 있다.

 

스쿨씨의 힐링여행사업은 광진구 관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개별집단 예술심리치료 프로그램 및 가족응집력 강화 프로그램, 부모상담 등을 학교와의 최종 협의를 통해 9월부터 12월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성동광진교육지원청은 금번 공모사업의 선정을 통해 관내 더 많은 아동청소년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학교 내 교육소외를 해소하고 지역 내 교육복지의 발전을 이룰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9/07/03 [18:47]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