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구 문화발전 위한 구청장 초청 간담회
광진문화원, 28일 오후 김선갑 광진구청장 초청해 간담회 열려
 
디지털광진
 

광진문화원(원장 양회종) 임직원들과 문화강좌 강사, 김선갑 광진구청장이 한자리에 모여 광진구문화발전을 위한 의견을 나누는 간담회를 가졌다.

 

▲ 간담회가 끝난 후 김선갑 구청장과 문화원 인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28일 오후 문화원 지하 공연장에서 열린 김선갑 구청장 초청 간담회에는 광진문화원 전현직 임원들과 문화원 직원, 분과위원장, 문화원 공연예술강좌 강사 등이 함께 했으며 양회종 원장과 김선갑 구청장의 인사말을 들은 후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에서 문화원 임직원과 강사들은 바느질 공간 마련, ()의축제 개최, 생활예술동아리 지원 및 활성화 방안, 전국 한시백일장 개최, 문화원에 서가(書家) 설치, 어린이대공원에 미술전시장 설치, 미라클 관현악단 연습공간 지원, 문화원 주차공간 확충 등을 요청했다.

 

이러한 문화원 측의 요청에 대해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문화예술 지원은 예산이 동반되어야 하지만 광진구의 예산은 열악하다. 하지만 이는 구청장이 극복해야할 문제라 생각한다문화원 시설은 지속적인 개선이 필요하며 요청한 공간은 내부협의가 필요하다. 또한 백일장과 축제는 논의해 보겠다. 생활문화동아리는 현재 70개 중 10개는 지원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 미술관은 에산의 문제로 대공원과 협의해 나가겠다. 문화원 주차장 확충문제는 인근 아파트, 테크노마트와 협의하겠다.”고 답변했다.

 

아울러 김선갑 구청장은 올해 30명의 문화예술전문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며, 경로당 문화개선, 아차산-천호대로상부공원-어린이대공원-건국대학교-청춘뜨락-문화예술회관 광장-뚝섬한강공원을 잇는 문화벨트를 만들겠다. 문화예술회관 광장은 공연 등이 가능하도록 새롭게 조성할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 통기타 동아리의 식전 공연     © 디지털광진

 

▲ 인사말을 하고 있는 양회종 원장     © 디지털광진

 

▲ 김선갑 광진구청장이 간담회에 앞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 간담회에서 발언하는 문화원 인사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9/05/28 [19:12]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