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양동, 건강은 올리고 외로움은 줄여요
10일 어린이대공원에서 홀몸어르신 사회적 관계향상 프로그램 진행
 
디지털광진
 

화양동주민센터(동장 변민수)에서는 홀몸어르신들이 이웃과 소통하고 함께 어울릴 수 있는고립어르신 사회적 관계 향상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 만개한 대공원 벚꽃아래서 기념촬영     © 디지털광진

 

 

10일 오전 10시 어린이대공원에서 열린 이 프로그램은 고령, 우울, 가족관계 단절 등의 이유로 집안에만 계시는 고립어르신의 신체, 정서활동 지원을 통해 이웃과 사회적 관계를 향상시켜 우울감 및 고독사를 예방하고자 마련됐다.

 

먼저 행사에 참여한 21명의 홀몸어르신들은 화양동 자원봉사 캠프(회장 이혜숙) 회원들과 함께 벚꽃길을 걸었다. 또한 나눔가게 서울불고기(대표 김정호) 식사후원으로 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이웃과의 관계를 맺을 수 있도록 했다.

 

행사 시작에 앞서 남궁선녀 화양동 방문간호사가 어르신들에게 혈압, 당뇨 등 건강을 체크하고 혼자서도 손쉽게 따라 할 수 있는 건강 체조를 어르신께 알려드린 후 다함께 동작을 따라 하는 시간을 가졌다.

 

행사에 참여한 박미자 어르신(가명, 75)늘 방안에만 있다가 몇 년 만에 딸 같은 봉사자들과 손을 잡고 꽃구경을 하게 되어 매우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전했다.

 

▲ 서울불고기에서 즐거운 점심식사. 사진 왼쪽은 김정호 사장     ©디지털광진

 

이번 프로그램은 총 4회에 걸쳐 진행되며, 건강 프로그램 함께 참여하기 화양올레길 함께 걷기 등 건강을 관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어르신들이 외로움에 빠지지 않고 활기찬 생활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진행할 예정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인생의 황혼기에 이웃과 함께 하여 어르신들이 삶의 활력을 찾기를 바란다라며앞으로도 우리 구는 어르신들께 힘이 되고자 어르신 일자리 확충, 경로당을 비롯한 복지시설의 환경개선 등 복지서비스를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4/11 [09:17]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