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구, 약이 되는 영양교실 운영
3월 한달간 매주 목요일 자양보건지소에서 진행
 
디지털광진
 

광진구는 봄철 영양 충전을 위한 음식을 통해 주민 건강을 증진하고자()이 되는 영양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 자양보건지소에서 개최되고 있는 약이되는 영양교실     © 디지털광진

 

 

이 사업은 이론교육과 요리체험학습을 통해 참여자들의 흥미를 유발하고, 봄철에 맞는 올바른 식이요법을 제공해 영양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마련했다.

 

프로그램은 3월 한 달 동안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부터 12까지 총 4회에 걸쳐 자양보건지소 1층 영양교육실에서 진행되고 있다.

 

14일 진행된 수업에서는 재능기부로 참여한 곽선희 주민 강사의 진행 아래 봄철 춘곤증이 생기는 이유와 피로감을 예방할 수 있는 영양성분이 풍부한 식품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봄나물 완전정복 양념 공식이라는 주제로 봄철의 대표적인 제철 나물로 비타민C가 풍부해 원기회복에 좋은 냉이, 취나물, 두릅, 미나리 등 10여 가지의 나물을 된장·고추장·액젓 양념을 이용해 만들었다.

 

교육에 참여한 김선정씨(가명)봄이라 몸도 나른하고 입맛을 돋우는 몸에 좋은 음식이 뭘까 궁금하던 차에 다양한 봄나물을 이용해 쉽게 조리할 수 있는 음식을 배워서 좋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21일에는 피로회복에 좋은 냉이를 이용한봄나물 봉골레 파스타, 28일에는 비타민C가 풍부한생과일 샌드위치를 만들어 볼 예정이다. 재료비는 총 2만 원이고, 교육 참여는 지역 내 주민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있다. 참여를 희망할 경우 자양보건지소(전화 450-7017)로 문의 후 방문 접수하면 된다.

 

▲ 영양교실 참가자들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9/03/14 [18:02]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