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병주 의원, “올해는 3.1운동 100주년, 건국100주년”
제285회 임시회 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 통해 건국 100주년 의미 강조
 
디지털광진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전병주 의원(더불어민주당, 광진1)은 지난달 22일 열린 제285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3.1운동 100주년, 건국 100주년을 주제로 5분 발언을 했다.

 

▲ 5분 발언을 하고 있는 전병주 의원     © 디지털광진

 

 

전병주 의원은, “2019년은 2.8독립선언, 3.1운동, 상해임시정부 수립이 모두100주년을 맞는 뜻깊은 역사적인 해임을 강조하며 “201931일을 맞이하여 헌법적 정신가치로 재조명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특히 전 의원은, 2019년은 건국 100주년이 되는 해임을 강조하며 194891일 발행된 대한민국 관보 1대한민국 3091로 명시된 점을 언급하며, 이것은 굉장히 중요한 역사적 사실이고, 당시 이승만 정부도 상해임시정부의 1919년 건국일을 따랐음을 강조했다.

 

또한 전 의원은, “현행 헌법의 헌법전문에는 19193.1운동으로 건립된 대한민국임시정부의 법통을 계승한다고 규정하고 있고, 1987년 최초의 여야 합의 헌법에서 처음으로 대한민국임시정부의 법통을 계승한다고 한 점을 지적하며 “1948년 건국일 주장은 논쟁의 대상이 될 수 없으며 이승만 전 대통령을 건국의 아버지라 부르는 것 역시 현행 헌법에서는 인정될 수 없다고 주장했다.

 

따라서 현행 헌법하에서 “‘1948년 건국일건국의 아버지 이승만이라는 일부의 주장은 반 헌법적, 헌법 파괴적 발상이라고 강조하며, 2019년 기해년은 건국 100주년이며 대한민국의 역사는 1919년 대한민국임시정부에서 시작되었다고 밝혔다.

 

끝으로 전 의원은, “대한민국 현행 헌법의 헌법적 가치를 인정하느냐 마느냐, 현행 헌법 준수 여부에 관한 문제라고 강조하며, ”3.1운동 및 건국 100주년에 대한 역사적 사실에 대해 재조명이 필요하다5분 발언을 마쳤다.

 


 
기사입력: 2019/03/06 [08:53]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