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송정군자새마을금고, 사랑의 좀도리쌀 군자동에 전달.
백미 1,260kg 전달, 광진구의회 고양석 의장도 참석해 관계자들 격려.
 
디지털광진
 

송정군자새마을금고(이사장 용화식)22사랑의 좀도리 전달식을 갖고 군자동에 사랑의 쌀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는 광진구의회 고양석 의장도 참석해 어려운 이웃과 함께 따뜻한 온기를 나누는 데 앞장서 온 송정군자새마을금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 22일 송정군자새마을금고에서 열린 사랑의 좀도리 전달식 모습. 사진 왼쪽부터 용화식 이사장, 고양석 의장, 군자동 이근하 행정민원팀장, 류미옥 주민복지2팀장     © 디지털광진

 

 

좀도리란 과거 식량이 부족하던 시절, 밥을 지을 때 매 끼니마다 한줌씩 절약하여 모은 곡식으로 불우한 이웃을 돕는 데 사용된 쌀을 일컫는 순수한 우리말로 지난 1998년부터 시작된 사랑의 좀도리 운동은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을 위한 새마을금고 고유의 나눔행사다.

 

이날 송정군자새마을금고는 ‘MG희망나눔 사랑의 좀도리 운동을 통해 회원 및 지역주민들로부터 모금한 백미 63(1,260kg)를 군자동주민센터에 전달하였다. 송정군자새마을금고는 20151,440kg, 20161,760kg, 20171,860kg의 쌀을 군자동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한 바 있다

군자동은 사랑의 쌀을 지역의 홀몸어르신, 장애인, 한부모가족에 전달할 계획이다.

 

쌀 전달식에 함께한 광진구의회 고양석 의장은 기쁜 일은 서로의 나눔을 통해 두 배로 늘어나고, 힘든 일은 함께 주고 받음으로써 반으로 줄어든다는 말이 있듯이 어려운 이웃들의 어려움을 함께 해 온 송정군자새마을금고 관계자 여러분과 군자동 지역주민의 지역사회를 위한 봉사정신에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 광진구의회도 어려운 이웃들에 더 많이 관심을 갖고 이웃돕기 운동에 타의 귀감이 되는 단체 또는 개인의 미담사례들을 널리 알려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 분위기가 조성되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1/24 [10:57]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