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구 2019년 생활임금 1만 148원
서울시 생활임금과 동일, 월급으로 환산하면 212만 932원
 
디지털광진
 

 광진구는 25일 생활임금심의위원회를 개최해 내년도 생활임금 시급을 10,148원으로 결정했다. 이를 월급으로 환산하면 212932원이다.

 

▲ 26일 개최되었던 광진구생활임금심의위원회 회의 모습     © 디지털광진

 

 

광진구 생활임금은 올해 서울시 생활임금과 동일한 금액으로 지난해 시급 9,211원 보다 10.2%(937) 인상된 금액이며,서울시 자치구 중에서는 가장 높은 금액이다. 내년도 최저임금이 시급 8,350인 점을 고려하면 광진구 생활임금은 그보다 21.5%(1,798) 높은 수준이다.

 

생활임금 산정방식은 지난해 도시근로자 3인 가구 가계지출 중위값을 기준으로 서울시 적정주거기준 43의 실거래가 평균값과 평균 사교육비 50%, 2017년 서울시 소비자 물가상승률(2%)을 반영해 산출했다.

 

또한 구는 3인가구 가계지출값의 빈곤기준선을 기존 55%에서 58%로 높여 생활임금 시급 기준을 높였다. 생활임금 적용대상은 광진구와 광진구 출자 및 출연기관 소속 노동자이며, 특히 서울시 자치구 중 선도적으로 국·시비 보조사업 종사자까지 적용 대상을 확대해 눈길을 끈다.

 

적용 확대 대상은 지난 9월 기간제근로자 채용 사전 심사를 통해 결정된 12개 국·시비 보조 사업 종사자 26명으로 이로써 내년에 혜택을 보는 근로자는 총 144명이다. 생활임금 보전수당으로는 총 구비 347백만원의 예산이 소요될 예정이다.

 

한편 주 40시간 미만 근로자인 단시간근로자는 근로시간 비율에 따라 월액 산정 후 내년도 생활임금 적용대상에 포함된다. 아울러 구는 앞으로도 민간 위탁 사업 등 민간 분야에 생활임금 적용 대상을 확대할 수 있도록 검토하고 장기적으로 민간 기업이 생활임금을 도입하도록 적극 유도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청 일자리정책과(전화 450-7244)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8/10/29 [17:34]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