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뮤지컬을 읽고 동화를 듣는 도서관
광진구 구립도서관, 독서의 계절을 맞이하여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디지털광진
 

 광진구의 구립도서관들이 독서의 계절을 맞이하여 구민들의 독서 문화 진흥을 위한 다양한 도서관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 자양전통시장 도서관의 실버이야기봉사단 구연동화 프로그램     ©디지털광진

 

먼저 광진구립정보도서관은 29일 오후 2시에 도서관 내 영화음악감상실에서 노래로 듣는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 콘서트는 시를 읽지 않고 음악으로 듣는 공연으로 진행되며 포크 가수 백자 씨와 해금 연주자 김용선 씨가 참여해 윤동주 시인의 서시 등 총 10곡을 선보인다.

 

중곡문화체육센터도서관은 1023일까지 매주 화, 목요일 저녁 730분부터 930분까지 2층 이야기극장에서뮤지컬 읽어주는 도서관을 진행한다.‘뮤지컬 읽어주는 도서관은 세계 4대 뮤지컬 등 유명 뮤지컬을 감상하고 관련 도서를 참고해 전문가의 해설을 듣는 프로그램이다.

 

구는 특히 구민들이 보다 쉽게 책을 접할 수 있도록 자양전통시장 내에 도서관을 마련해 인기를 끌고 있다. 자양전통시장도서관은 도서대여는 물론 매주 토요일마다 관내 어린이집 아이들을 초대해 광진실버이야기봉사단의 구연동화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각 동마다 새마을작은도서관을 운영하고 요리교실과 천연비누만들기, 손뜨개교실 등 다양한 문화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해 호응을 얻고 있다. 구는 또 1031일까지 총 55회에 걸쳐 관내 초등학교 1~4학년을 대상으로 도서관 사서와 강사가 학교로 찾아가는 독서토론을 운영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2018/09/27 [19:50]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