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회 지구촌보건복지포럼 조찬 강연 열려
13일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 ‘지역사회 돌봄의 새로운 개념’주제발표
 
디지털광진
 

국회의원 연구단체 `국회지구촌보건복지포럼'(대표 더불어민주당 전혜숙 의원갑)13일 오전 국회 귀빈식당에서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을 초청해 조찬강연을 개최하고, 최근 대두되고 있는 복지 체계커뮤니티 케어(Community Care)’를 심도 있게 다루었다.

 

▲ 강연을 하고 있는 국민건강보험공단 김용익 이사장     © 디지털광진

 

 

국회지구촌보건복지포럼이 주최하고, 사단법인 지구촌보건복지(이사장 이광섭)가 주관한 이날 강연에서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은 장애인 복지, 만성질환 관리, 치매국가관리의 충분하고 실효성 있는 서비스를 위해 지역사회 돌봄, ‘커뮤니티 케어(Community Care)’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김용익 이사장은 저소득층 대상, 최소한의 서비스를 당연시하지 말아야 한다, 복지서비스에 보편성과 실효성이 필요함을 강조했다. 또한 김 이사장은 커뮤니티 케어를 통해 아동, 장애인, 여성, 노인 등 인권보장, 여성의 돌봄노동 부담해소, 효과적인 보건복지서비스 제공, 보건복지인프라의 공공성 제고, 사회서비스 일자리 창출, 인구절벽시대에 생산가능인구의 실질적 확대 등의 기대효과를 낼 수 있다고 주장했다.

 

전혜숙 의원은 고령화 저출산 시대, 그리고 더 나은 장애인 복지시대를 위해서는 지역사회 돌봄, 커뮤니티 케어(Community Care)’의 정착이 매우 중요하다, “커뮤니티 케어의 올바른 정착을 위해서 정부와 국회가 끊임없이 연구하고 토론해야 할 것이다. 저 또한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으로서 이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조찬 강연에는 더불어민주당 박병석, 오제세, 윤일규, 이규희, 송옥주 의원, 자유한국당 이만희, 김규환, 윤종필 의원과 함께 보건복지부 산하 공공기관장, 그리고 의료·제약분야 CEO 60여명이 함께 참석했다.

 

▲ 포럼이 끝난 후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앞줄 가운데가 전혜숙 의원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8/09/14 [17:17]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