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의3동, 어르신과 함께 만드는 ‘건강팔찌’
구의3동 마을계획단과 방문간호가가 함께 하는 ‘건강디딤돌’프로그램 운영
 
디지털광진
 

 

구의3(동장 변민수)에서는 어르신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집 밖 건강관리 프로그램건강 디딤돌을 운영하여 어르신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 6일 구의3동에서 열린 ‘건강디딤돌‘ 프로그램에 참여한 어르신들이 직접 만든 건강 팔찌를 착용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건강 디딤돌은 건강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만성질환, 허약 어르신을 발굴해 질환에 대해 이해도를 높여 드리고 올바른 생활 습관을 알려 드려 건강한 노후 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구의3동주민센터, 방문간호사, 마을계획단이 함께 운영하는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은 65세 이상 지역 어르신을 대상으로 1018일까지 매주 목요일 구의3동주민센터에서 진행된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어르신은 건강체크 및 체력검사, 운동을 통한 신체활동, 풍선게임, 가면놀이 등 다양한 정서지원 및 친교활동에 참여한다.

 

6일에 열린 수업시간에서는 비즈공예건강팔찌를 직접 만들어 보는 시간을 가졌다. 프로그램 진행을 위해 마을계획단원들은 직접 준비한 원석으로 어르신들과 함께 팔찌를 만들면서 어르신들의 말벗도 되어드렸다. 특히 어르신들은 팔찌를 만드는 작업을 통해 원석의 질감을 손으로 느끼며 소근육 운동도 할 수 있었다. 건강 팔찌를 만들기 전에 방문 간호사는 참여 어르신의 혈압 및 당뇨를 체크하고 생활 속에서 알아두면 좋은 건강 동작을 어르신들에게 알려드렸다.

 

▲ 건강팔찌를 만드는 어르신들     © 디지털광진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마을계획단원은단순히 원석을 꿰어 묶어내는 팔찌가 아닌 마을계획단원과 어르신의 마음을 모아 엮어 만든 팔찌로 모두에게 행복한 추억을 선사한 거 같아 기쁘다. 오늘 수업에 참여하신 어르신들이 수업시간에 배운 소근육 운동을 생활 속에서 실천하시어 건강하게 지내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마을 주민이 중심이 되어 만들어진 마을계획단에서 어르신과 함께 참여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어르신뿐만 아니라 주민이 모두 건강한 마을을 만들기를 바란다라고 격려했다.

 

▲ 직접 만든 건강팔찌를 착용한 어르신들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8/09/07 [11:26]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