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의회 의장에 신원철 의원.
11일 제282회 임시회에서. 부의장은 김생환, 박기열 의원
 
디지털광진
 

 서울시의회 제10대 전반기 의장에 신원철 의원이 선출되었다.

 

▲ 11일 서울시의회 신원철 의장이 당선소감을 발표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서울특별시의회는 11일 제282회 임시회를 열고10대 전반기 서울시의회를 이끌어 갈 의장에 신원철 의원(더불어민주당, 서대문1)을 선출하였다.

 

무기명 투표로 실시된 이날 의장선거에서는 재적의원 110명 중 107명이 투표에 참여하였으며, 투표 결과 신원철 의원이 총 103표를 얻어 압도적인 지지로 당선되었다.

 

부의장 선거에서는 김생환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4)이 투표 참여인원 104명 중 96표를, 박기열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3)이 투표 참여인원 105명 중 99표를 얻어 각각 부의장에 당선되었다.

 

의장과 부의장의 임기는 선출된 날인 711일부터 시작된다.

 

신임 신원철 의장은 당선 인사를 통해 서울시의회 의장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느낀다.”고 말문을 연 뒤, “지난 지방선거에서 천만 시민이 보여주신 민심을정책이라는 그릇에 온전히 담아내어 실질적인 변화를 만들어 나가겠다.”밝혔다.

 

또한 이번 지방자치가 여당의 압도적 우위 속에서 출발하는 만큼 그 어느 때보다 의회의 역할이 중요한 때라고 강조하면서 서울시정과교육의 발전을 위해 의회가 전폭적인 지지와 협력을 아끼지 않는 동시에, 집행부감시와 견제라는 의회 본연의 역할을 한 치의 흔들림 없이 해내겠다.”고 덧붙였다.

 

신원철 신임 의장은 제8,9대 서울시의회 의원을 역임하고 3선 의원에 당선되었으며, 8대 의회 도시관리위원장, 9대 의회 더불어민주당대표의원 및 지방분권TF 단장을 역임한 바 있다.


 
기사입력: 2018/07/11 [17:04]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