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정보도서관, 메이커페이스 구축운영기관 선정.
중소기업벤처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에서 전국 공공도서관 중 유일하게 선정
 
디지털광진
 

광진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이명래)은 광진정보도서관이 중소기업벤처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에서 추진하는 메이커스페이스 구축운영 사업주관기관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  광진정보도서관 전경     ©디지털광진

 

메이커 스페이스란 상상력과 창의력을 바탕으로 제품서비스를 스스로 창작개발하는 메이커들이 아이디어를 구현할 수 있도록 필요한 장비 등을 갖춘 공간을 말한다.

 

광진정보도서관은 전국 도서관중 유일하게 메이커스페이스 주관기관으로 선정되면서 공간리모델링 및 장비구입비 등으로 15천만원의 사업비와 함께 향후 5년간 사업운영비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 광진정보도서관은 메이커스페이스 공간을 조성하고 3D프린터, 레이저커터, 재봉틀 등 창작활동에 필요한 장비를 마련하여 창의성과 열정을 갖춘 사람들의 활발한 교류협력의 공간으로서 지역주민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이명래 이사장은 이번 메이커스페이스 구축운영 사업을 통해 스토리창작을 기반 동화특구인 광진구의 브랜드 가치를 높임과 동시에,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핵심인 4차 산업혁명의 시대를 대비한 혁신적인 서비스를 통해 지역주민의 평생교육의 장으로서 광진정보도서관이 선도적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하겠다.” 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8/06/22 [18:57]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