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지방선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6.13 지방선거광진구 최종투표율 58.6%
2014년 지방선거 57.4%보다 1.2% 상승. 광장동 66.6%, 화양동 51%
 
디지털광진
 

 

▲ 13일 오전 중곡4동주민센터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유권자가 소중한 한표를 행사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7신]6.13 지방선거광진구 최종투표율 58.6%

6.13지방선거 광진구의 최종투표율이 58.6%로 집계되었다. 이와 같은 투표율은 지난 2014년 최종투표율 57.4%보다 1.2% 상승한 것이다.

 

 

동별로는 광장동이 66.6%로 가장 높았고 자양364.3%, 구의364%, 능동 60.7%, 자양259.4%, 중곡258.6%로 평균보다 높았다.

 

반면, 화양동은 51%로 가장 낮았고 자양452%, 자양154.7%, 중곡355.4%, 중곡155.8%, 구의156.5%, 중곡256.6%, 군자동 57.2%구의257.8%를 기록했다.

 

광진구 전체적으로 볼 때 아파트 밀집지역인 광장동, 자양3, 구의3동 등이 투표율이 높았고, 대학가 주변과 단독, 다세대 밀집지역인 화양동, 자양4, 자양1동 등은 투표율이 낮았다.

 

 

[6신]17시 현재 광진구 투표율 54.3%

투표마감시간을 1시간 앞둔 17시 현재 광진구의 투표율은 54.3%로 집계되었다

 

이와 같은 투표율은 지난 2014년 지방선거 동시간대 투표율 52.3%보다 2% 가량 높은 것으로 당시 최종 투표율 57.4%를 넘어 60% 내외의 투표율을 기록할 전망이다.

 

동별로는 광장동이 61%로 가장 높았고 자양3동이 59.5%, 구의3동이 59.0%로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이어 자양2동이 56.6%, 능동이 56.5%, 중곡4동이 54.5%로 평균보다 높았다

 

반면, 화양동이 46.5%로 가장 낮았고 자양448.1%, 자양150.6%, 중곡351.6%, 중곡151.9% 로 낮았다. 전반적으로 아파트 밀집지역의 투표율이 주택밀집지역보다 높게 나타나고 있다.  

 

 

[5신]15시 현재 광진구투표율 47.4%

투표 마감시간을 3시간 앞둔 15시 현재 광진구의 투표율은 47.4%로 집계되었다.

 

이와 같은 투표율은 지난 2014년 지방선거 동시간대 투표율 45.3%보다 2.1% 높은 수치로 최종 투표율은 60%내외가 될 전망이다.

 

[4신]13시 현재 광진구 투표율 40.2%

사전투표와 합산을 시작한 13시 현재 광진구의 투표율은 40.2%로 집계되었다.

 

이번 선거의 광진구 유권자는 총308,174명이며 이중 57,250명이 사전투표를 마쳤고, 1313시 현재 당일투표자는 66,751명으로 집계됐다. 사전투표와 당일투표를 합친 투표자수는 124,001명으로 투표율은 40.2%로 집계됐다.

 

이와 같은 투표율은 4년전 치러진 지방선거 동시간대 투표율 37.7%보다 2.5% 가량 높은 수치로 이와 같은 추세가 계속 이어질 경우 4년전 투표율 57.8%를 넘어 60% 내외가 될 전망이다.

 

사전투표를 제외한 당일 동별투표자수는 자양3동이 30.13%로 가장 높았고 광장동이 29.23%, 중곡428.3%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화양동은 19.85%로 가장 낮았고, 자양123.9%, 자양4(23.3%)은 투표율이 낮았다.

 

 [3신]11시 현재 광진구 투표율 17.23%

중곡419.56%로 가장 높아. 화양동은 12.27%에 머물러

오전 11시 현재 광진구의 투표율은 17.23%(사전투표 제외)를 기록하고 있다.

동별로는 중곡4동이 19.56%로 가장 높고 구의3동이 18.36%, 중곡3동이 18.28%로 그 뒤를 잇고 있다.

 

반면 화양동은 12.27%로 가정 저조한 투표율을 기록하고 있으며, 구의115.14%, 자양115.44%로 상대적으로 투표율이 낮다

 

 

[2신]오전 9시 광진구 투표율 8.11%

오전 9시 현재 광진구의 투표율은 8.11%로 집계됐다.

 

이 투표율은 광진구 전체 유권자 308,174명 중 사전투표를 마친 57,269명을 제외한 250.905명을 대상으로 집계한 것으로 선관위가 광진구 전체 유권자를 대상으로 집계한 투표율 6.6%와는 차이가 있다

 

광진구 동별로는 중곡4동이 9.82%로 가장 높고 중곡3동이 9.28%로 그 뒤를 이었다. 화양동이 5.60%로 가장 낮았으며 광장동도 7.10%로 두 번째로 낮았다.

 

선관위는 오후 1시 집계부터 공식적으로 사전투표율을 합산해 발표할 예정이다.

 

 

[1신]오전 7시 광진구 투표율 1.7%

전국 2.2%., 서울 1.7% 기록. 2014년 광진구 투표율 57.8%

613일 오전 6시부터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가 시작된 가운데 오전 7시 현재 광진구 전체의 투표율은 1.8%를 기록하고 있다.

 

이와 같은 투표율은 전국 2.2% 보다는 낮지만 서울 1.7%보다는 약간 높다. 지난 8일과 9일 실시된 사전투표에서는 18.5%의 투표율을 기록한 바 있어 합산할 경우 투표율은 20.2%가 된다.

 

지난 2014년 지방선거 당시 광진구의 최종 투표율은 57.8%로 이번 선거에서 어느 정도의 투표율을 기록할지 주목된다.


 
기사입력: 2018/06/13 [07:23]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