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의1동 「전입신고 사후확인」사전안내
주민등록 전입신고 사후확인 안내문에 통장 성명 기재해 전입자 불신 해소
 
디지털광진
 

 

구의1(동장 최종헌)에서는 4월부터 전입신고 사후확인를 사전안내하고 있다.

 

▲ 구의1동 공무원이 전입자에게 전입신고 사후확인을 안내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전입신고 사후확인은 주민등록법제16조 및 같은법시행령제15조에 따라 전입 주소지 관할 통장이 전입세대를 방문하여 거주사실 및 신고사항이 맞는지 확인하고 거주자로부터 서명 받는 것이다.

 

하지만 전입신고자의 입장에서는 방문한 사람이 통장이 맞는지, 방문목적이 무엇인지 의구심이 생길 수밖에 없기 때문에 방문한 통장을 신고하는 등 현장에서 마찰이 발생하는 사례가 빈번하다. 이에 따라, 전입신고자의 불신과 통장들의 고충을 해소하기 위하여 전입신고 사후확인 안내를 추진하게 되었다.

 

전입신고 사후확인 안내문에는 사후확인에 대한 법적근거와 주소지 관할 통 및 통장 성명을 기재하여 통장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동네 쓰레기 배출일과 폐기물 신고 등에 대한 간단한 생활Tip도 안내하여 전입신고자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김기동 구청장은 마을과 주민을 위해 다양한 업무를 수행하는 통장님들의 수고에 항상 감사하다. 마을에 전입신고한 주민과 통장님들과의 첫 만남이 전입신고 사후확인이다. 주민에게 먼저 안부를 물어주고 필요한 사항이 무엇인지에 대하여 서로간 소통하고 공감하는 것이 찾동의 기본사항이다. 동주민센터에서 전입신고 사후확인이 있음을 사전 안내해줌으로 주민과 통장이 반갑게 첫 만남을 가질 수 있도록 행정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8/05/21 [17:18]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