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자양3동, ‘희망마차 식품나눔행사’개최
서울시,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 이마트와 함께 저소득주민에 식료품과 생필품 지원
 
디지털광진
 

 서울시 희망마차가 자양3동을 찾아 복지사각지대에 처한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희망의 봄기운을 전해주었다

 

▲ 희망마차 식품나눔행사     © 디지털광진

 

 

자양3동주민센터(동장 이인환)에서는 지난 12일 주민센터 뒷마당에서 이마트와 함께희망마차 식품나눔행사를 진행했다.

 

희망마차는 민 관이 협력해 진행하는 사회공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서울시와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를 비롯해 이마트가 함께하는 희망나눔사업이다.

 

이날 행사에서 자양3동은 실생활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기 위해 지역 내 저소득 주민 135명을 초청해 3만원 상당의 식료품과 생필품을 자율적으로 선택하게 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동주민센터 2층 회의실에서는 법무부 법률홈닥터 임규선 변호사가 법적인 문제로 고민이 있어도 비용이 걱정되어 변호사를 찾지 못하는 취약계층에게 무료법률상담을 제공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

 

한편, 자양3동에서는 홀몸어르신의 심리 및 정서적 안정을 돕고자 반려식물을 보급한다. 사업은 오는 518까지 5주 동안 실시되며 지역 내 65세 이상 저소득 홀몸어르신 가운데 반려식물 재배를 희망하는 약 50세대를 선정해 식물을 제공한다. 반려식물 전달 시 우울증 검사도 병행해 어르신의 건강상태도 함께 확인할 예정이다.

 

또한 이달 25일부터 연말까지 지역 내 저소득 가구 중 주거환경이 열악한 5가구를 선정해 찾아가는 동주민센터 복지 플래너가 직접 방문해 주거 환경을 개선해주는찾아가는 정리정돈 깔끔이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8/04/16 [17:07]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