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기동 구청장 지방분권개헌 촉구 1인 시위
12일 여의도 국회앞에서 30분간 지방분권 촉구 팻말 들고 시위 벌여.
 
디지털광진
 

 12일 김기동 광진구청장이 여의도 국회 앞에서 지방분권개헌을 촉구하는 1인 시위를 벌였다.

 

▲ 김기동 광진구청장이 12일 국회앞에서 지방분권개헌을 촉구하는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 디지털광진

 

 

전국자치분권개헌 추진본부와 서울시구청장협의회 주최로 진행되고 있는 지방분권개헌촉구 1인 시위에 참가한 김기동 구청장은 이날 약 30분 동안내 삶을 바꾸는 지방자치 회복!’,‘국민의 명령이다, 자치분권 개헌!’,‘국회는 2월안에 개헌안을 발의하라!’란 내용의 대형 팻말을 들고 국회 앞을 지켰다. 1인 시위에는 광진구 주민대표 3명이 방문하여 지방분권개헌을 촉구하는 목소리에 힘을 보탰다.

 

김기동 광진구청장은대한민국 헌법 제1조 제2항에 따르면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라고 명시되어 있는 것처럼 국민이 국가의 진정한 주인이 되는 것이 지방분권이다라며개헌 없이는 주권이 있을 수 없고 국민이 행복하려면 반드시 지방자치가 이뤄져야 하므로, 국회는 2월 안으로 속히 헌법 개정안을 발의해 달라고 축구했다.

 

전국자치분권개헌추진본부와 서울시구청장협의회는 국회임시회가 끝나는 2월 말까지 전국 지방자치단체장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릴레이 시위를 이어갈 예정이다.

 

▲ 김기동 구청장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8/02/12 [17:39]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