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공적인 구의3동 마을계획 우리가 만든다.
구의3동 마을계획단 25일 발대식 개최. 마을특성에 맞는 마을계획 실천
 
디지털광진
 

 따뜻하고 정감 넘치는 행복한 마을만들기를 위한 구의3동 마을계획단이 첫 걸음을 내딛었다.

 

▲ 어르신, 장년, 청년과 어린이로 구성된 마을계획단 대표 4인과 변민수 구의3동장(사진, 왼쪽에서 세번째)과 양민우 주민자치위원장(사진, 오른쪽에서 두번째)이 성공적인 마을계획을 위해 소통하고 협력하기 위한 협약식을 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구의3동주민센터(동장 변민수)에서는 25일 오전 청사 대강당에서 마을계획단 100여명과 주민, 내빈들이 참석한 가운데 마을계획단발대식을 개최했다.

 

마을계획단은 찾아가는 동 주민센터 사업의 일환으로 지역사회에 관심있는 주민들이 이웃과 함께 직접 마을의 문제를 발굴, 고민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계획을 세워 실천하는 주민들의 모임으로 광진구에서는 구의3동에서 처음으로 발대식을 갖게 되었다.

 

발대식은 주부마을계획단원의 포크송, 어린이마을계획단의 오카리나연주, 청소년마을ECO기자단원의 기타연주와 짧지만 자신감이 넘치는 구의3동 어린이의 바이올린연주 등 모든 세대가 아우러지는 축하행사를 시작으로 막을 올렸다.

 

이날 발대식에 앞서 구의3동 마을특색을 잘 표현할 수 있는 마을이름을 공모한 바 있으며 그 결과 1차로 선정된 3개의 마을이름 가운데강변소담마을이 이번 발대식 투표를 통해 최종 마을이름으로 선정됐다. 강변소담마을은 강변 교통소통의 편리함과 담소를 나누며 이웃과 소통하는 행복한 마을을 의미한다.

 

▲ 마을이름 현장투표 결과 강변소담마을이 가장 많은 표를 얻었다.     © 디지털광진

 

 

발대식에서는 구의3동의 성공적인 마을계획발대식을 위한 김기동 광진구청장의 인사말씀과 박원순 서울시장의 축사영상에 이어 변민수 구의3동장, 양민우 주민자치위원장과 어르신, 장년, 청년, 어린이로 구성된 마을계획단 대표4인이 민·관이 소통하고 협력하는 마을계획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구의3동 주민들은 지난 9월부터 상견례를 갖고 마을공동체와 마을계획에 관한 교육과 워크숍 등을 통해 성공적인 마을계획을 준비해왔다. 또한 이번 발대식을 위해 마을계획단은 발대식준비모임을 구성, 행사진행순서부터 협약서 작성, 공연섭외와 발대식 행사장의 실내장식까지 자발적이고 주체적으로 준비했다.

 

구의3동 마을계획단은 발대식을 시작으로 마을자원조사를 통해 의제를 직접 찾고 마을계획을 수립한 후, 내년에는 마을총회를 거쳐 구의3동 마을특색에 맞는 마을계획을 실천해나갈 계획이다.

 

▲ 김기동 구청장과 박원순 서울시장의 영상축하 메시지     © 디지털광진

 

 

김기동 광진구청장은마을계획단이란 마을의 장단점, 가능성과 문제점을 파악하고 우리 마을을 어떤 마을로, 어떻게 만들 것인지 주민간의 논의와 합의를 통해 마을계획·비전을 수립하고 실천하는 주민이 주체인 모임이다라며마을활동을 통해 지방자치 가치를 직접 경험하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며, 다양한 마을활동이 지속적으로 이어져 튼튼하게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 발대식 전경     © 디지털광진

 

▲ 식전행사로 진행된 어린이 마을계획단원들의 오카리나 연주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7/11/28 [19:02]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