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내년도 취학통지서 온라인으로 제출하세요.
서울시, 12월 1일부터 14일까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조회 제출
 
디지털광진
 

 울시는 121일부터 2018학년도 초등학교 취학아동 77천여 명을 대상으로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2018학년도 초등학교 취학 대상은 원칙적으로 만 6세 아동으로 201111일부터 20111231일 사이에 출생한 아동이다.

 

서울시가 제공하는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는 2018학년도 취학예정 아동의 취학통지서를 해당 초등학교에 온라인으로 제출하는 서비스로, 서울에 거주하는 취학아동의 보호자인 세대주, 부모, 조부모 등이 이용 가능하며 121()부터 14()까지 서울시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공인인증서를 통해 본인 확인을 받은 후 이용할 수 있다.

 

2017학년도부터 시행되어 올해로 두해째를 맞고 있는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는 온라인으로 취학통지서내 초등학교, 예비소집일시 등을 확인 후 출력없이 해당 초등학교에 온라인으로 제출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이다. 온라인 제출 후 취학통지서를 출력하고자 할 경우에는 결과 화면에서 출력도 가능하다.

 

온라인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취학아동 보호자는 온라인 서비스 기간이 끝나면 종전처럼 해당 동주민센터 직원이나 통장 등을 통해 1220일까지 취학통지서를 인편 또는 우편으로 전달받게 되며, 전달받은 취학통지서를 지정된 초등학교에 제출하면 된다.

 

취학통지서 온라인 서비스는 서울시가 전국에서 유일하게 시행하고 있는 제도이다. 2011년부터 시행된 이 제도는 동주민센터 직원이나 통장이 초등학교 입학 대상 가정을 직접 방문하여 취학통지서를 전달하던 것을 보호자가 가정 또는 회사에서 서울시 홈페이지를 통해 직접 발급받아 제출 할 수 있게 하였다.

 

2014년에는 취학통지서 서비스 이용 가능자를 세대주에서 세대주, 부모, 조부모까지 확대하여 시민의 만족도와 행정기관의 효율성을 동시에 높였으며, 2016년부터는 온라인에서 바로 취학통지서 확인후 해당학교에 제출할 수 있도록 개선하였다.

 

또한, 서울시는 초등학교 입학하는 아동에게 필요한 취학아동 예방접종 통지서방과후 돌봄서비스 수요조사서도 함께 제공한다.

 

유보화 서울시 자치행정과장은 “2018학년도 취학통지서 온라인 서비스는 선제적 행정의 표본으로서 맞벌이 부부 등 젊은 인터넷 세대에 호응이 높고, 방문 전달에 따른 외부인의 가정방문 등이 꺼려지는 환경에서 유용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이므로, 서울시 취학아동 학부모들의 많은 이용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7/11/24 [11:26]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