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자양복지관, ‘가족 템플스테이’ 실시.
3일부터 4일까지 가평 백련사에서 어린이 유해환경 개선을 주제로
 
디지털광진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 자양종합사회복지관(관장 장영심)은 여름방학을 맞아 8월 3일과 4일 1박2일 일정으로 ‘어린이 유해환경 개선’을 주제로 경기도 가평에 위치한 백련사에서 가족 템플스테이를 실시하였다.

 

▲ 템플스테이에 참여한 자양복지관의 그린원정대     © 디지털광진

 

 

캠프에 참여한 가족들은 환경오염, 불량식품, 유해매체 등 유해환경에 노출될 수 있는 도시에서 벗어나, 맑고 깨끗한 자연 속에서 몸과 마음의 휴식을 취하고 가족들 간에 즐거운 추억을 만드는 시간을 가졌다.

 

템플스테이에 참여한 김○실 씨는 “그동안 자녀들에게 교과 공부만 강요를 했었는데 템플스테이를 통해 아이들에게 정말 필요한 교육이 무엇인지 다시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도시에서 경험할 수 없는 것들을 직접 보고, 만지고, 맛보고, 느끼며 본인과 자녀 모두 몸과 마음이 건강해 질 수 있는 시간이었다. 기회가 된다면 이번에 참여하지 못한 다른 가족들과도 함께 참여하고 싶고, 다른 지인들에게도 소개시켜주고 싶은 체험이다.”라고 가족 템플스테이에 참여한 소감을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지원으로 기획 된 ‘그린(GREEN)원정대-어린이 유해환경개선 프로그램’은 이번 가족템플스테이 뿐만 아니라 어린이들이 유해환경으로부터 스스로를 건강하게 지켜내는 힘을 기를 수 있도록 신체튼튼·마음튼튼·영양튼튼·유해환경 탐구활동 등 4가지 카테고리로 지속 운영될 계획이다.

 

▲ 숲을 거니는 그린원정대     © 디지털광진

 

▲ 아동유해환경 마인드 맵을 만든 참가자들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7/08/09 [18:09]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