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의회, 2조313억원 추경예산 의결.
안전예산 32억9천만원 추가로 증액하여 수정의결
 
디지털광진
 

 

서울특별시의회(의장 양준욱)는 서울시가 제출한 「서울특별시 2017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승인안」과 「서울특별시 2017년도 예비비 중소기업육성기금 운용계획변경안」,「서울특별시 2016년도 감채기금 운영계획변경안안」을 심의하여 21일 본회의에서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본회의를 통과한 추경예산안은 총 2조 313억원으로 당초 시가 제출한 예산안에서 안전예산 32억9천만원을 증액했다. 증액한 예산은 추경에 편성된 예비비에서 감액해 전체 예산총액은 차이가 없다.

 

서울시의회는 서울시가 제출한 추경예산 안이 일자리와 민생의 목적에 맞는지를 집중 심사했다. 특히, 일자리, 복지, 안전예산에는 추가적인 편성이 필요하다고 판단, 2조313억 원의 서울시 추경 안을 통과시켰다고 설명했다.

 

양준욱 의장은 “이번 서울시 추가경정 예산안은 집행부와 시의회의 긴밀한 협력과 시민생활에 꼭 필요하다는 공감대를 통해 단 3일 만에 통과되었다. 이번 추경 예산안의 주된 목적은 일자리, 민생, 복지 등으로 그 동안 서울시의회가 추구해왔던 안전, 민생, 청년이라는 시민 행복 3대 과제에서 벗어나지 않는다. 의결된 추가경정예산이 집행현장에서 일자리 창출과 시급한 취약계층의 생활안정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7/07/21 [17:01]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