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창올림픽특위 위원장에 김기만 의원.
서울시의회 ‘평창동계올림픽 지원 및 스포츠 활성화를 위한 특위’ 본격활동
 
디지털광진
 

 「서울특별시의회 2018 평창동계올림픽 지원 및 스포츠 활성화를 위한 특별위원회」(이하 평창특위)는 5일 열린 1차 회의에서 위원장에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김기만(더불어민주당, 광진1)의원을 선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 서울시의회 평창특위 김기만 위원장     © 디지털광진

 

 

평창특위는 2018년 평창에서 열릴 동계올림픽대회 및 장애인 동계올림픽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지원하고 스포츠 활성화를 위한 방안 마련 등을 논의하고자 지난 2월 17일 서울시의회 제272회 임시회에서 구성·결의되어 20명의 위원이 선임되었다. 

김기만 위원장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장애인 동계올림픽대회 등의 대중화와 활성화를 통한 저변확대로 서울시 스포츠 정책을 업그레이드 할 필요가 있다. 또한 95개국 5만여 명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되어 서울관광시장이 성장할 수 있는 호기이므로 관광 특수를 효과적으로 활용하여 ‘2천만 관광객 유치’를 조기 달성하고,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특수목적 관광(SIT : Special Interest Tour)인 ‘스포츠 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해 서울시 및 서울시의회 차원의 체계적인 홍보 및 활성화 방안을 모색할 필요가 있다.”라고 특위구성 배경을 밝혔다.  

서울시 관광체육국 안준호 국장의 업무보고에 따르면 현재 서울시에서는 지난해 3월 강원도와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동계종목 실업팀 창단·운영, 올림픽 공동응원단 구성·운영, 올림픽 기간 중 서울의 날 운영, 글로벌 관광상품 공동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6월에는 올림픽 조직위와도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서울시 보유매체 등을 활용한 대회 홍보, 붐업 조성을 위한 문화행사, 성화 봉송 지원, 대회운영을 위한 물자 · 인력지원, 대회 관련 정보 및 자료를 공유하고 있다. 아울러 지난해 12월에는 서울·경기·강원 3개 시도 공동관광마케팅 협약을 체결하여 TV광고 공동 제작·방영, 온라인 영상 제작·방영, 해외 언론사 등 팸투어, 해외 공동로드쇼 개최, 대형 이벤트 개최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에 서울시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활성화를 위해 3개 시·도 공동마케팅, 대회 운영지원 등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붐업을 위해 지원하고, 동계올림픽 방문객 편의 제고 등 올림픽 배후도시로서 관광 지원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김기만 위원장은 “범국가적·전세계적 행사인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는 참가하는 선수 및 관계자 뿐만 아니라 전세계 사람들의 이목이 집중될 것이다. 따라서 국가브랜드 향상을 통해 정치·경제·사회·문화적으로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로 삼기위해 성공적인 개최를 지원하기 위한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해보자”고 당부했다. 

이날 평창특위는 부위원장으로 박중화(자유한국당, 성동1), 문형주(국민의당, 서대문3)의원을 선임했으며, 2017년 2월부터 12개월간 활동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17/04/05 [18:16]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