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마을한마당, ‘광진 마을 꽃이 피다’
30일 구청대강당에서 광진마을한마당 열려.
 
디지털광진
 

 

광진구는 30일 광진구청 대강당에서‘2016 광진마을한마당 『광진, 마을 꽃이 피다』’를 개최하였다.

 

▲ 30일 열린 광진마을한마당에서 '아차산오카리나'의 오카리나 연주가 공연되고 있다.     © 디지털광진

 

 

주민이 스스로 생활환경을 개선하고 마을의 문제를 해결한 과정을 보여줌으로써 이웃과 함께하는 마을공동체를 활성화하고자 마련된 이번 행사는 2016년 마을공동체 사업모임별 참여자, 기관 관계자 그리고 마을사업에 관심이 있는 주민, 학생 등이 함께 했다.

 

12시부터 진행된 참여마당에서는 한 해 동안 활동했던 마을공동체 사업의 성과를 사진과 그림으로 표현한 포토존이 운영됐고 각 모임별 마을활동 영상을 상영해, 이웃들과 함께 따뜻하고 정겨운 마을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보여 준 주민들의 노력과 성과를 되짚어 보고 응원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마을형 학교인‘광장중학교’에서 직접 만든 고추장, 청국장, 소시지, 광진 시니어 모임인 ‘청바지’에서 만든 솟대, 대안학교인‘아름다운 학교’학생들이 만든 목공물품 등 20여개의 마을공동체와 사회적 기업에서 만든 다양한 제품도 판매했다.

 

 

행사장 한편에서는 롤 샌드위치, 쿠키·컵 케이크를 즉석에서 만들어 보는 쿠킹클래스와 천연비누, 배지, 인형 등을 직접 만들어보는 마을놀이터가 운영돼 행사참여자들은 모두 재미있는 마을축제를 즐겼다.

 

공연마당에서는 퓨전국악그룹 ‘더늠’의 국악실내악, 아차산 오카리나의 ‘오카리나 연주’, 함께 누리의 ‘광진건강댄스’ 광진시니어시낭송의 ‘시낭송’, 아우름합창단의 ‘합창공연’등 다양한 공연이 펼쳐졌다.

 

김기동 광진구청장은 환영사를 통해 “이곳에서 많은 행사가 열리지만 오늘처럼 화기애애한 행사는 없었던 것 같다. 여러분의 노력에 감사드리며 여러분들이 광진의 미래를 만드는 힘이라 생각한다. 광진의 자랑이라는 자긍심을 갖고 더 많은 마을주민이 참가할 수 있도록 노력해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 광진국악그룹 더늠의 국악실내악 공연     © 디지털광진

 

▲ 김기동 구청장이 홍보부스를 돌며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 디지털광진

 

▲ 행사장 전경     ©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16/12/01 [17:44]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