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4 지방선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열린구정으로 희망을 전하겠습니다.
6.4지방선거 새정치민주연합 김기동 구청장 당선자 당선소감.
 
디지털광진
 

6.4 지방선거가 끝났다. 선거결과 광진구청장 선거에서는 새정치민주연합 김기동 구청장이 53.73%를 득표해 당선되었다. 디지털광진에서는 김기동 광진구청장의 당선소감을 받아 원문 그대로 게재합니다.
 
▲ 6월 9일 열린 당선증 교부식 김기동 구청장 당선자     © 디지털광진

 
열린구정을 통해 희망을 전하는 구청장이 되겠습니다.
 
▲ 김기동 구청장 당선자  © 디지털광진
먼저 저를 선택해 주신 광진 구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또 한마음 한 뜻으로 헌신적인 지원을 해 주신 지지자들에게도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습니다. 모든 분들의 성원과 도움으로 구청장 선거에 도전했고, 당선되었습니다. 행정전문가답게 가까이에서 구민을 섬기며,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열심히 일하라는 뜻으로 받아들이고, 일로써 보답하겠습니다. 막중한 책임감과 구민의 기대에 부응하도록 구청장 직무에 더욱더 성실히 임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저는 선거기간에 선거운동도 지역 발전을 위한 여론수렴 시간으로 생각하고, 다양한 구민들을 만나기 위해 생활현장을 돌아보았습니다. 그래서인지 긴장감보다는 막중한 업무에서 벗어나 가벼운 마음으로 선거운동을 했고, 정치인이 아닌 구민들의 생활을 꼼꼼히 챙기는 구청장이 되고 싶다는 생각을 절실하게 느꼈습니다.
 
지난 민선5기 구청장시절부터 선거기간동안 만나본 구민들은 어려운 경제여건을 반영하듯 장사가 안 되어 고민하는 상인, 사교육비를 걱정하는 학부모, 집 문제로 근심하는 세입자, 일자리를 찾아 헤매는 청년, 복지혜택을 필요로 하는 어려운 이웃 등 다양했습니다. 생활현장에서 구민들과 소통하며 직접 이야기를 나누는 동안 현실적인 문제점을 도와줄 수 없어 마음 아팠고, 당선이 되면 이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는 구청장이 되겠다고 다시한번 다짐했습니다.
 
저는 지난 4년간 살기 좋은 광진의 초석을 마련했습니다. 구민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해‘안전하고 살기 좋은 도시’에 초점을 맞춰 수방대책을 완전하게 수립하고, 전국 최초로 교통약자를 위해 교통특구를 추진, 소음, 매연, 사고 없는 안전한 교통 환경을 조성했습니다. 또한, 서민과 중산층의 안정된 생활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역경제 활성화, 복지, 교육, 도시개발’부문에 역점을 두고 구정을 운영하였습니다.
 
앞으로 새로 시작될 4년은 취약한 재정 기반과 산업 구조의 영세성, 51%가 넘는 비과세 토지 등 구정의 수많은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토지를 좀 더 효율적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적극 모색할 것입니다. 법원 이전 부지를 개발하고 동서울터미널을 현대화, 지하철2호선 지상구간 지하화의 가시적 성과 등 민선4기에 추진하던 사업을 내실 있게 마무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민선6기 광진구는 구민들이 변화를 체감할 수 있고, 명품도시 광진을 완성해가는 중요한 시기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행정의 연속성을 지켜가며 주민을 섬기는 자세로 쉼 없이 달려가겠습니다. 또한, 구민과 함께하는 열린 구정을 통해 희망을 전하는 구청장이 되겠습니다. 소통하는 행정, 통합 행정, 희망의 행정을 펼쳐 구민이 가리키는 방향, 민생이 기다리는 현장으로 달려가는 행정을 펼쳐 안전한 도시 광진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기사입력: 2014/06/09 [21:48]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