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곡초 통학로 보행환경 개선한다.
보도폭확장, 목재데크설치, 보도신설로 보행자 위한 통행로 확보
 
디지털광진
 
광진구는‘교통환경 개선사업’의 일환으로 어린이들을 위한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하고자‘용곡초등학교 통학로 보행환경 개선공사’를 추진하고 있다.

▲ 용곡초등학교 앞 통학로 보행환경개선공사     © 디지털광진


중곡4동에 위치한 용곡초등학교는 통학로의 보도가 협소하고 차량들의 무분별한 불법 주‧정차로 인해 학생들이 등ㆍ하교 시 차도를 이용하는 등 어린이들이 교통사고의 위험에 상시 노출돼 있어 대책 마련이 시급했다.

이에 구는 용곡초등학교와 용곡중학교 앞 통학로인 중곡4동 21-11번지부터 176-1호까지 사업구간을 국ㆍ시비 총 5억8천만원을 들여 지난 6월 보도 폭을 넓히고 보도를 신설하는 등 보행환경 개선공사를 착공하여 다음달 완공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용곡초등학교와 용곡중학교 사이의 기존 보도 구간 200m를 폭 2m에서 3m로 보도폭을 확장한 후 확장구간에는 목재데크를 설치해 아이들이 걷기 좋은 통학로를 조성하고, 고질적인 상습 불법 주·정차 구간인 통학로 좌·우측에는 폭 1.5m 길이 262m의 보도를 신설해 어린이와 주민 등 보행자를 위한 통행로를 확보할 계획이다.

이 밖에 보행자의 무단 도로횡단을 방지하기 위한 보행자용 방호울타리와 펜스를 설치하고 미끄럼 방지를 위한 그루빙 포장 등 부대공사를 실시해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보행할 수 있는 쾌적한 보행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구는 공사 기간 중 학생들의 안전한 등하교를 도와줄 보행안전도우미를 배치하고 여름 방학기간 내에 공사를 완료해 학생들의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방침이다.  

한편 지난해 강변역 일대를‘교통특구’로 지정한 바 있는 구는 지난달까지 ▲ 건대입구역 사거리, 구의사거리, 용마초등학교 사거리 등 3개소의 교통환경 개선공사를 완료하고 올해 말까지 구남초등학교 앞 사거리, 동곡삼거리, 어린이대공원역 사거리 등 총 6개소의 공사를 완공할 계획이며, 이 밖에 ▲ 어린이 등 교통약자를 위한‘보행우선구역’조성사업 ▲ 횡단보도 안전대기장치 및 투광등 설치 ▲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위한 다목적 버스승강장 설치 등 안전하고 편리한 선진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지속적으로 개선해나갈 방침이다.

 
기사입력: 2013/07/17 [17:30]  최종편집: ⓒ 디지털광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