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진구, 노인복지기여 우수자치구 선정
어르신 낙상사고 예방사업 서울시 자치구 중 선도적인 노력 인정받아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4/05/10 [06:51]

광진구(구청장 김경호)8일 진행된 서울시 제52회 어버이날 기념식에서 노인복지기여 우수 자치구표창을 수상했다. 이번 수상으로 어르신의 낙상을 예방하기 위해 2019년부터 시행한 낙상예방 안전물품 지원사업에 대한 노력을 서울시로부터 인정받았다.

 

▲ 광진구가 노인복지기여 우수 자치구로 선정되어 서울시로부터 표창장을 받았다 © 디지털광진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65세 이상 어르신에게 가장 흔하게 발생하는 낙상 문제는 건강과 독립적인 생활을 위협하는 원인 중 하나이고, 낙상사고 중 주거 공간에서의 사고 발생률이 70% 이상이라고 밝혔다.

 

구는 노인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가장 안전해야 할 주거 공간에서의 낙상 예방을 위해 2019년부터 안전물품 지원에 정성을 쏟았다. 2021년에는 35천만원의 구 예산을 늘려 대상자 발굴과 지원에 적극 나섰고, 현재까지 저소득 어르신 4,874가구에 안전 손잡이, 미끄럼방지 매트 등 맞춤형 안전 물품을 지원했다.

 

지난해는 지원 대상자 118가구를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대상 가구의 98%가 낙상 경험이 없다고 밝혀 물품 지원이 낙상 예방에 도움이 되고 있음을 확인한 바 있다.

 

▲ 어르신댁에 설치된 안전용품  © 디지털광진



올해는 내집에서 나이들기(Aging in Place)’를 위한 낙상예방 안심홈프로젝트라는 이름을 내걸고 가구별 상황에 따른 맞춤형 지원에 나선다. 저소득 어르신 총 300여 가구에 안전물품을 22종으로 확대해 소외되는 가구가 없도록 지원을 강화할 예정이다. 좁은 집안의 효과적인 설치를 위해 안전 손잡이 등 물품 규격을 다양화하고, 4점 지팡이 논슬립 테이프 LED 센서등이 새로 추가된다.

 

김경호 광진구청장은 가장 안전해야 할 주거 공간에서 어르신들이 안심하게 지낼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라며, “어르신들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에 중점을 두고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5/10 [06:51]   ⓒ 디지털광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