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계절 정취 담은 도심 속 휴식처...‘광진특화정원’ 조성
장평교 앞 산책로에 ‘광진특화정원’ 조성...면적 40㎡의 다채로운 휴식 공간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4/05/10 [06:41]

광진구가 중곡동 장평교 인근 중랑천 산책로에 24종의 꽃과 나무로 계절 특색을 담은 광진특화정원을 조성했다.

 

▲ 중랑천 산책로에 조성된 광진특화정원  © 디지털광진



면적 40규모의 특화정원은 작은 공간 속 다채로움을 선사한다. 중랑천 산책로를 향하는 초입에서 계절별 다양한 꽃을 감상할 수 있다. 초록빛의 상록성 수종은 보는 이로 하여금 안정감을 더해준다.

 

광진구를 나타낸 조형물을 중심으로 수목이 펼쳐져 있다. 관목은 황금실편백, 목수국, 장수매화를 비롯해 8종을 식재했다. 이와 함께, 꼬랑사초와 붓꽃, 백리향, 라벤더 등 16종의 지피식물이 조경석과 어우러져 자태를 드러낸다.

 

남아 있는 공간에는 쉼터 의자를 설치했다. 모양은 광진구의 상징(BI)스마일을 형상화해 친근한 느낌을 준다. 특화정원은 중랑천 뚝방길과 가까워 많은 이들의 휴식처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경호 광진구청장은 산책길을 걸으며 소소한 즐거움을 누릴 수 있게 광진의 매력을 담은 특화정원을 조성했다라며, “도심 속 자연의 아름다움과 함께 좋은 기분을 간직하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광진특화정원에는 24종의 꽃과 나무를 심었다.  © 디지털광진

 

▲ 쉼터의자  © 디지털광진

 

▲ 광진특화정원 옆을 산책하는 구민  © 디지털광진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5/10 [06:41]   ⓒ 디지털광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