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2년 출생아 ‘첫 만남 이용권’ 신청하세요.
1월 1일 출생아부터 200만원 바우처 지원. 4월부터 카드포인트로 지급
 
디지털광진   기사입력  2022/01/07 [17:41]

광진구는 올해 11일부터 태어나는 모든 출생아에게 1인당 200만원의 첫만남 이용권바우처를 지급한다. ‘첫만남 이용권은 아이를 키우는데 따르는 경제적 부담을 줄여 출산 가정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한 지원금으로 올해부터 전국적으로 실시되는 사업이다.

 

202211일부터 주민등록번호를 부여받은모든 아동을 대상으로 쌍둥이 여부나 첫째아이, 둘째아이 등 출생 순위와 관계없이1인당 200만원씩 지원된다.

 

지원금은 국민행복카드 포인트로 한 번에 지급되며, 지급된 포인트는 유흥·사행·레저업종, 상품권구입 등을 제외한 전 업종에서 폭넓게사용할 수 있다.

 

41일 이후 출생아들은 출생일로부터 1년 동안 사용할 수 있고, 13월 출생자는 오는 41일부터 내년 3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출생일로부터 1년 이내에 사용하지 않은 포인트는 사용종료일 후 자동 소멸되므로 종료 일시를 고려해 신청해야 한다.

 

신청 방법은 거주지 주민센터를 직접 방문하거나 복지로(www.bokjiro.go.kr) 또는 정부24(www.gov.kr)를 통해 온라인으로 가능하며, 지급은 오는 41일부터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거주지 동주민센터 및 구청 가정복지과(전화 02-450-7456)로 문의하면 된다.

 

이 밖에도 구는 영아수당을 신설해 2022년 출생아부터 매달 30만원씩 최대 24개월까지 지원하고, 사립 유치원 전체를 대상으로 올해부터 유치원 무상급식을 실시하는 등 출생과 양육에 관련된 다양한 신규 사업을 펼치고 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첫만남 이용권이 출산 가정과 소중한 아이에게 반가운 출산선물이 되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누구나 행복한 보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구민이 체감할 수 있는 양육지원 사업들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01/07 [17:41]   ⓒ 디지털광진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